우진영X김현수, ‘2018 코뮤페' 출격… 벌써 ‘설레고 난리’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우진영과 김현수가 오랜만에 무대에서 팬들과 설렘을 나눈다.

우진영과 김현수는 오는 8월 1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개최되는 '케이스타 2018 코리아 뮤직 페스티벌'에 출연할 예정이다.

앞서 우진영과 김현수는 스페셜 미니앨범 '프레젠트(PRESENT)'를 발매하고 '설레고 난리'로 활동한 바 있다. 이번 '케이스타 2018 코리아 뮤직 페스티벌' 무대는 앨범 활동을 종료한 두 사람의 퍼포먼스를 오랜만에 만날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될 전망이다.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는 "우진영과 김현수가 이번 페스티벌 출연이 결정된 이후 하루하루를 설렘 가득히 보내고 있다. 팬 여러분과 이러한 설렘을 나누고, 또 특별한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우진영과 김현수는 지난 6월 팬들을 향한 사랑과 감사의 의미를 담아 스페셜 미니앨범 '프레젠트'를 발매하고 활발히 활동했다. 이후 두 사람은 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의 새로운 보이그룹 프로젝트 HNB의 일원으로 팬들과 만나고 있다.

 

사진=해피페이스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