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KMF] 트와이스-마마무-라붐 '입술에 꽃이 피었네?' 립 스타일 3
[2018 KMF] 트와이스-마마무-라붐 '입술에 꽃이 피었네?' 립 스타일 3
  • 이혜린 기자
  • 승인 2018.08.02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여름 더위를 더욱 후끈하게 달군 '2018 코리아 뮤직 페스티벌'을 찾은 걸그룹들의 뷰티 스타일을 공개한다.

'2018 코리아 뮤직 페스티벌'이 지난 1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동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이번 페스티벌은 K-POP을 대표하는 아이돌 군단의 화려한 라인업으로 화제를 모았다.

특히 이번 페스티벌의 무대는 꽃으로 장식됐다. 무대에 올라선 아이돌들은 누가 꽃인지 구분이 안 될 정도로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더욱 눈길을 끌었다. 이에 걸그룹들의 상큼한 매력을 높였던 립 스타일을 비교 분석했다. 트와이스부터 마마무, 라붐의 매력적인 뷰티 포인트를 지금 공개한다.

# '뿌잉뿌잉 트둥이들', 트와이스 채영-다현

귀여운 브이 포즈를 취하고 있는 채영과 다현은 핑크 컬러의 립을 각각 다르게 연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먼저 채영은 매트한 텍스처를 선택해 부드러우면서도 세련된 이미지를 그렸다. 이와 함께 섀도, 블러셔를 비슷한 컬러로 매치해 조화로운 스타일을 연출했다. 반면 다현은 글로시한 레드 립을 그러데이션해 발랄한 이미지를 높였다.

# '스웨그 넘치는 포즈', 마마무 

느낌 있는 힙한 분위기를 드러낸 마마무는 화이트 의상에 대조되는 화사한 립 컬러를 선택했다. 또한 개성을 살릴 수 있도록 각각 톤과 텍스처를 다르게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화사는 비비드한 컬러를 선택하기 보다 누드톤의 핑크 베이지 립으로 성숙미를 더했다.

# '청량미 말고 섹시미', 라붐 

라붐은 청량했던 이미지를 벗고 매혹적인 신곡 '체온'으로 컴백했다. 라붐은 이번 콘셉트에 맞춰 롱 헤어와 함께 건강한 모습이 돋보일 수 있는 글로시한 베이스 메이크업을 완성했다. 여기에 멤버들은 입술에 붉은 장미꽃 같은 레드 컬러를 발라 섹시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사진=박소진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