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켄, 김형석 컬래버 프로젝트 첫 번째 주자 발탁… 15일 발표
빅스 켄, 김형석 컬래버 프로젝트 첫 번째 주자 발탁… 15일 발표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8.08.06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보이그룹 빅스의 메인 보컬 켄이 김형석의 프로젝트 앨범 ‘김형석 with Friends’의 첫 주자로 발탁됐다.

가요와 뮤지컬 무대를 오가며 실력파 보컬리스트로 자리매김한 켄이 음악과 팝아트의 컬래버레이션이라는 독특한 시도를 담아낸 작곡가 김형석의 프로젝트 앨범 ‘김형석 with Friends’의 첫 번째 주자로 선정됐다. 이에 켄은 ‘Pop & Pop Collaboration #1 KEN(VIXX) x Bicha’에 참여하게 됐다.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한 케이튠콜렉티브 측은 “프로젝트 앨범의 첫 번째 주자로 글로벌한 인지도를 발판으로 국내외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실력파 아이돌 보컬리스트 빅스 켄이 참여했다”라고 발표하며 “가창력과 음악성 모두 뛰어난 아티스트들과 인기 팝아트 작가들이 함께하는 프로젝트”라고 설명했다.

켄과 함께 ‘김형석 with Friends’에서 호흡할 아티스트는 팝앤팝 작가 비차(Bicha)로 일상을 소재로 한 캘리툰을 통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켄은 비차와의 색다른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뮤직과 팝아트를 명품 보이스로 잇는 역할을 할 예정이다.

한편 켄이 첫 번째 주자로 참여하는 ‘김형석 with Friends’의 첫 번째 앨범 ‘Pop & Pop Collaboration #1 KEN(VIXX) x Bicha’는 오는 15일 오후 6시 각종 온, 오프라인을 통해 발매된다.

또한 켄은 현재 방영 중인 웹드라마 ‘두부의 의인화’에서 슈퍼스타 김주헌 역을 맡아 훈남 비주얼에 개성 강한 연기로 시청자와 만나고 있다.

 

사진=젤리피쉬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