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재범, 좋은사람컴퍼니와 전속계약... 오만석과 한솥밥
좋은사람컴퍼니 - 신재범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신예 신재범이 좋은사람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좋은사람컴퍼니는 16일 "배우 신재범과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미 여러 작품을 통해 실력을 입증해 온 만큼, 신재범이 가진 무한한 가능성과 잠재력을 더욱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아직 보여드리지 못한 모습과 매력으로 대중에게 다가갈 신재범에게 많은 관심과 응원 보내 주시길 바란다”고 마무리했다.

신재범은 지난 2012년 뮤지컬 '13'으로 데뷔했다. 이후 '판', '여신님이 보고 계셔', '밀당의 탄생' 등을 통해 훈훈한 비주얼과 탄탄한 실력을 드러냈다.

또한 신재범은 올해 초 군 전역 후 뮤지컬 '무한동력', '너에게 빛의 속도로 간다' 등 잇달아 캐스팅돼 앞으로의 활약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한편 좋은사람컴퍼니는 배우 오만석, 이상이, 김민석, 이상운, 신주협 등이 속해 있으며, 아티스트의 활동을 지원하는 매니지먼트다.

 

사진=좋은사람컴퍼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