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넘 : 위대한 쇼맨’ 서은광 "갑작스러운 입대, 기다린 팬들에게 죄송"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뮤지컬 ‘바넘 : 위대한 쇼맨’의 가수 서은광이 입대를 앞둔 소감을 전했다.

뮤지컬 ‘바넘 : 위대한 쇼맨’ 프레스콜이 16일 오후 서울 중구 흥인동에 위치한 충무아트센터대극장에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유준상, 박건형, 김준현, 윤형렬, 서은광, 김소향, 정재은, 리사, 신델라, 신동수, 김유남, 민경옥, 김국희가 참석했다.

‘바넘 : 위대한 쇼맨’에서 바넘의 든든한 조력자 ‘아모스 스커더’를 맡은 그룹 비투비의 서은광은 오는 21일 입대 소식을 전했다. 이에 대해 서은광은 “입대 연기 신청을 하는 데에 있어 잘 안 풀린 상황이다. 군 법안이 강화 되면서 피치 못한 상황이 만들어졌다”고 밝혔다.

이어 “입대를 앞두고 여섯 번밖에 공연을 못하는데, 이후 공연에 예매를 해주신 분들께 정말 죄송한 마음을 갖고 있다”며, “저 나름대로 최고의 모습을 보여 드리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다. ‘바넘’ 팀에도 항상 감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서은광은 “‘바넘’은 연기가 중요한 뮤지컬이라 생각한다. 그래서 공부도 많이 했고, 연기에 대한 두려움을 많이 없앴다”며, “제대를 하고 이 작품이 다시 한다면 함께하고 싶은 마음이다”고 전했다.

한편 ‘바넘 : 위대한 쇼맨’은 쇼 비즈니스의 창시자이자 서커스를 지상 최대의 엔터테인먼트로 만들어 낸 ‘피니어스 테일러 바넘’의 생애를 바탕으로 만든 뮤지컬이다. 오는 10월 28일까지 서울 충무아트센터대극장에서 열린다.

 

사진=신경용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