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미♥주영훈, 셋째 임신 "다둥이 맘, 태교 잘할게요"
이윤미♥주영훈, 셋째 임신 "다둥이 맘, 태교 잘할게요"
  • 이혜린 기자
  • 승인 2018.08.16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배우 이윤미와 작곡가 주영훈이 다둥이 부모 대열에 합류한다.

배우 이윤미가 16일 자신의 SNS에 "어제 마지막 방송으로 당분간은 여러분들과 못 만난다"고 셋째 임신 소식을 알렸다. 

이어 이윤미는 "지난 1년동안 주부로서 많이 성장하고 많은 분들과 소통하는 행복한 시간이었다"며, "쉬는 동안 다둥이 엄마 태교 잘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나겠다"고 전했다. 

한편 배우 이윤미는 지난 2006년 작곡가 주영훈과 결혼해 첫째 아라, 둘째 라엘을 출산했다. 

 

사진=제니스뉴스 DB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