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 어글리 러닝 슈즈 ‘트레이서’ 출시... 김유정표 스포티룩 팁 공개
휠라 - 김유정 화보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휠라가 어글리 트렌드와 러닝화를 결합한 신제품을 선보인다.

스포츠 브랜드 휠라가 17일 배우 김유정과 함께한 화보를 공개하면서 새로운 어글리 러닝슈즈 ‘휠라 트레이서’ 출시 소식을 전했다.

공개된 화보 속 김유정은 빅 로고가 돋보이는 트랙재킷과 아노락 점퍼, 레깅스 등에 신제품 휠라 트레이서를 매치해 트렌디한 어글리 러닝슈즈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휠라 트레이서는 날렵하고 가벼운 착용감을 자랑하는 제품으로, 앞서 출시한 ‘휠라볼란테98’, ‘보비어소러스99’를 잇는 세 번째 어글리 러닝슈즈다.

이번 신제품은 트렌디한 느낌의 트레일 무드가 특징이다. 화이트 컬러 베이스에 앞면과 옆면에 물결무늬 패치워크를 더해 휠라의 헤리티지와 키치한 감각을 동시에 느낄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더불어 둥근 셰이프로 포인트를 준 앞코는 투박하면서도 뭉툭한 아웃솔과 대조를 이뤄 발을 한층 작아 보이게 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휠라 트레이서는 휠라의 상징 컬러인 네이비와 레드, 화이트 등을 활용해 스포티한 무드를 강조했다.

휠라 관계자는 "디자인부터 가볍고 안정적인 착화감까지 갖춘 어글리 러닝슈즈가 글로벌 패션 트렌드로 부상하고 있다"며, "스포디한 디자인과 러닝화를 결합한 휠라 트레이서는 올 가을 1020세대는 물론 차별화된 스타일을 추구하는 패션 피플과 러너들에게도 새로운 제안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휠라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