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스커, '4인-6인 테이블' 출시... 하나의 테이블로 멀티 태스킹
데스커, '4인-6인 테이블' 출시... 하나의 테이블로 멀티 태스킹
  • 이혜린 기자
  • 승인 2018.08.22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스커 - 4인-6인 테이블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데스커가 공간 트렌드에 집중했다.

가구 브랜드 데스커가 22일 오피스와 리빙 공간에서 모두 사용할 수 있는 '4인-6인 테이블'을 출시했다.

4인-6인 테이블은 최근 하나의 테이블에서 업무나 식사 같은 활동을 하는 등 공간의 개념이 변화하는 트렌드를 겨냥한 제품이다. 

이번 제품은 오피스 공간에서 회의나 업무를 위한 책상으로, 리빙 공간에서는 식사나 티 타임을 즐기는 테이블로 활용 가능하다.

4인-6인 테이블은 깔끔한 디자인의 상판과 사선 스틸 프레임의 조합으로 이뤄졌다. 기본형과 콘센트형의 두 가지 모델이 있으며, 콘센트형의 경우 상판 중앙에 콘센트 3구와 USB 포트 2구를 매립했다.

데스커 담당자는 “최근 공간의 개념이 변화하는 가운데 업무 공간에 대한 재정의가 필요했고 업무 공간의 범위를 확장시킬 수 있는 가구로 테이블이라는 품목을 선택했다”며, “오피스와 리빙 공간에서 사용자가 다양한 목적에 맞게 사용할 수 있도록 이번 신제품을 기획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공간 트렌드에 대한 연구와 사용자들의 니즈를 파악해 데스커만의 아이덴티티가 담긴 다양한 품목의 제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다”고 전했다.

 

사진=데스커 제공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