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이, '제3의 매력' 출연 확정... 모태 바람둥이 현상현 役
제니스글로벌 - 이상이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배우 이상이가 드라마 '제3의 매력'에 출연한다.

배우 이상이가 27일 JTBC 드라마 ‘제3의 매력' 에 출연을 확정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제3의 매력’은 특별하지 않지만 내 눈에는 반짝거리는 서로의 ‘제3의 매력’애 빠진 두 남녀, '온준영'(서강준 분)과 '이영재'(이솜 분)의 12년의 연애 대서사시를 담은 드라마다. 

이상이는 극 중 온준영의 둘도 없는 절친이자, 스무살 때부터 타고난 외모와 언변 거기에 재력까지 겸비한 현상현 역을 맡았다. 특히 이상이는 그동안 연기해보지 않았던 모태 바람둥이이자 진정한 자유연애주의자의 삶을 추구하는 현상현 캐릭터를 만나 신흥 신스틸러로서 작품에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이상이는 소속사 좋은사람컴퍼니를 통해 “감독님, 작가님들을 비롯해 훌륭한 배우님들과 함께 연기할 수 있어 기쁘고, 볼수록 점점 빠져드는 대본에 벌써부터 설레고 두근거린다"고 밝혔다.

이어 "현상현이라는 캐릭터를 통해 저의 또 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즐겁게 촬영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이상이는 드라마 ‘슈츠’, ‘슬기로운 감빵생활’, ‘맨홀', 영화 ‘인랑’ 뮤지컬 ‘레드북’, ‘나와 나타샤와 흰당나귀’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편 JTBC 드라마 ‘제3의 매력’은 오는 9월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제니스글로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