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캐롤’ 측 “박해미 캐스팅 스케줄 변경, 하차 여부 논의 X”(공식입장 전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뮤지컬 ‘오!캐롤’ 박해미의 출연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30일 ‘오!캐롤’의 제작사 쇼미디어그룹은 “박해미 배우에게 중대한 개인 사정이 발생했다. 이에 당장 임박한 8월 29일, 9월 1일 공연을 진행하기 어렵다 판단해 캐스팅 스케줄을 변경하게 됐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또한 하차 여부에 대해서는 “공연의 하차에 대해서 박해미 배우와 논의한 바 없으며, 그럴 단계도 아니라고 판단되며, 향후 일정과 거취에 대해서는 시일 내 신중하게 논의하여 결정하려고 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앞서 박해미의 남편이자 공연기획자인 황민이 지난 27일 음주운전으로 화물차와 교통사고를 냈다. 이에 함께 탑승한 2명이 숨졌고 황민과 다른 탑승자, 화물차 운전자가 부상을 입었다. 사고로 숨진 2명은 박해미가 운영 중인 해미뮤지컬컴퍼니 소속 단원으로 알려졌다.

▼ 이하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뮤지컬 <오!캐롤> 제작사 ㈜쇼미디어그룹입니다.

지난 28일 뮤지컬 <오!캐롤>에 에스더 역으로 출연 중인 박해미 배우에게 중대한 개인 사정이 발생하였습니다. 이에 당장 임박한 8월 29일, 9월 1일 공연을 진행하기 어렵다 판단하여 캐스팅스케줄을 변경하게 되었습니다.

본 제작사에서는 연습시간을 포함한 지난 두 달간 최선을 다해 공연을 준비하고, 함께 작품을 완성시킨 배우가 심신을 회복하고 마음을 추스를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고자 합니다.

또한 본 공연의 ‘하차’에 대해서 박해미 배우와 논의한 바 없으며, 그럴 단계도 아니라고 판단되며, 향후 일정과 거취에 대해서는 시일 내 신중하게 논의하여 결정하려고 합니다.

뮤지컬 <오!캐롤>을 응원하고 기대하여 주신 관객분들께 불편함과 혼란을 드린 점 양해 부탁 드립니다.

이번 사고와 관련된 분들께 심심한 조의를 표합니다.

 

사진=쇼미디어그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