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우현 "장동우 피처링, 속전속결로 가사 써줬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남우현이 피처링으로 참여한 장동우에 대해 이야기했다. 

3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남우현의 두 번째 미니앨범 '세컨드 라이트(Second Writ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C는 음악작가 배순탁이 맡아 진행했다. 

이번 앨범의 수록곡 '아이 스웨어(I Swear)'는 도시적이면서 딥하고 섹시한 스타일의 곡이다. 1악장, 2악장으로 나뉘어 전개되는 독특한 구성에 재즈, 힙합, 일렉트로닉, 클래식 등이 어우러졌다. 특히 같은 인피니트 멤버인 장동우가 랩 피처링으로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남우현은 "장동우 씨가 참여했다. 트랙 중에 랩이 들어간 부분이 있다. 다른 분들과 해볼까 생각했지만, 멤버 중에 랩을 하는 사람이 있기 때문에 굳이 찾을 필요가 없었다. 처음으로 호흡을 맞춰봤다"라고 밝혔다. 

이어 "동우 씨가 가사를 속전속결로 빨리 써줬다. 아주 편하게 녹음했던 기억이 있다"면서 "'오~ 작업하고 있어', '오케이', '좋아'라는 말을 했다. 좋다고는 했던 것 같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너만 괜찮다면'은 남녀 간의 오랜 만남 뒤에 찾아오는 무료함과 이별을 이야기하고, 그 이별을 피하고 싶은 한 남자의 절규를 남우현의 한층 더 성숙하고 깊어진 목소리로 들려줘 듣는 이들의 귓가를 사로잡는다.

한편 남우현은 3일 오후 6시 새 앨범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