립버블 엘라 “’아이돌룸’ 출연하고 싶다”
박소진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 립버블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립버블이 이번 컴백으로 하고 싶은 활동에 대해 이야기했다.

7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강남관광정보센터에서 걸그룹 립버블(LIPBUBBLE)의 두 번째 싱글 ‘옐로핑크(YELLOW PINK)’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엘라는 출연하고 싶은 프로그램에 대한 물음에 “저희가 이번에 ‘신인식당’이라는 프로그램에 출연했었다. 첫 촬영에도 불구하고 긴장하지 않고 재밌게 촬영했다. 그런데 저희 립버블이 매력을 다 보여주지 못한 아쉬움이 있다. ‘아이돌룸’에 출연해서 끼와 매력을 발산하고 싶다”라고 답했다.

또한 립버블은 공백이 길었던 만큼 팬들과 추억을 쌓고 싶은 소망을 내비쳤다. 위니는 “팬들과 함께하는 거면 뭐든 해보고 싶다. 많은 사랑을 받았기 때문에 보답해드리기 위한 팬미팅을 개최하거나, 저희가 좋아하는 ‘먹방’을 함께 찍거나, 놀이동산에 함께 가는 등 팬 쿠잉분들과 추억을 많이 쌓고 싶다”라고 밝혔다.

타이틀곡 ‘옐로핑크’는 따뜻한 사랑이 찾아온 7명의 소녀들의 사랑을 표현한 신나는 감성 댄스곡이다. 인트로의 시원한 신스사이저와 귀에 꽂히는 리드사운드, 전체적인 러블리함을 이끌어가는 나가는 편곡이 돋보인다. 특히 “옐로옐로 핑크”의 반복되는 가사와 멜로디는 중독성을 선사한다.

한편 립버블은 7일 오후 6시 ‘옐로핑크’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사진=박소진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