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겨울 곰처럼, 귀엽고 소중한 테디베어 코트
[기획] 겨울 곰처럼, 귀엽고 소중한 테디베어 코트
  • 오지은 기자
  • 승인 2018.09.12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테디베어 코트의 인기가 심상치 않다. 

지난 겨울 무척 추웠다. 이번 겨울 역시 엄청난 혹한이 예상되는 가운데, 많은 사람들이 겨울 아우터 장만을 위해 움직이고 있다. 지난 겨울 엄청난 인기를 끌었던 롱패딩이 이번 시즌에도 과연 트렌드가 될 수 있을까?

사실 진짜 멋쟁이들은 롱패딩이 아니라 다른 아이템에 주목하고 있다. 바로 귀여운 테디베어 코트가 그 주인공이다. 테디베어 코트가 벌써 백화점 쇼윈도에 하나둘씩 등장하고 있다. 폭발적인 인기를 이끌며 올 겨울 대란템 등극이 예상되는 테디베어 코트, 어떻게 입어야 할지 스타들의 패션을 살짝 엿봤다.

● '몸이 곧 소멸하겠어' 선미

선미 역시 발 빠르게 테디베어 코트 장만에 나선 모습이다. 테디베어 코트는 일자로 떨어지는 심플한 실루엣과 미니멀한 디자인으로 어떤 분위기의 스타일링과도 쉽게 어우러진다. 선미는 클래식한 테디베어 코트에 캐주얼한 이너 연출을 믹스 매치했다. 디테일 하나 없이 심플한 스타일링이지만 오버핏 코트와 소재의 텍스처를 강조해 패셔너블하게 연출했다.

● '세젤예란 이런 것' 한예슬

테디베어 코트는 브라운 컬러만 있다? 테디베어 코트가 큰 인기를 끌면서 다양한 컬러의 제품이 출시되고 있다. 컬러를 입은 테디베어 코트는 키치 하면서도 귀여운 매력으로 많은 여성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한예슬은 블랙 컬러의 니트와 그레이시한 데님 팬츠를 이용해 깔끔한 올 블랙룩을 연출했다. 여기에 핑크 컬러의 테디베어 코트를 레이어드해 포인트로 활용하면서 스타일리시한 감각을 드러냈다. 특히 발랄한 핑크 컬러는 한예슬의 미모를 더욱 돋보이게 만드는 키포인트가 됐다.

● '아이돌 센터 뺨치는 미모' 기은세

테디베어 코트를 캐주얼하게 소화하고 싶다면 기은세 스타일링을 참고하자. 사진 속 기은세는 아이보리 컬러의 이너에 브라운 테디베어 코트를 매치해 차분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와 함께 목이 높게 올라온 하이 스니커즈를 착용해 스포티한 느낌까지 챙겼다. 여기에 기은세는 스웨이드 소재의 크로스백과 코듀로이 뉴스보이캡을 착용해 트렌디한 포인트를 더했다.

● '스타일이 美쳤다' 김나영

가장 베이식한 디자인의 테디베어 코트다. 김나영은 오버핏 실루엣의 브라운 코트를 선택했는데, 테디베어 코트의 트렌드를 이끈 패션 브랜드 막스마라의 제품을 착용해 클래식한 무드를 강조했다. 남다른 패션 감각의 소유자인 만큼 김나영은 코트의 여밈을 겹쳐 원피스처럼 연출하는 등 스타일리시한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사진=선미, 한예슬, 기은세, 김나영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