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미인' 박주미 종영 소감 "새로운 경험, 행복하고 감사한 시간"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의 박주미가 종영 소감을 밝혔다.

JTBC 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에서 커리어 우먼이자 애틋한 모성애를 지닌 엄마를 연기한 박주미가 15일 애정 어린 종영 소감을 전했다.

극중 박주미는 유명 향수 회사 대표 나혜성 역을 맡아 강미래(임수향 분)에게 미모와 지성을 겸비한 멘토로, 도경석(차은우 분)에게는 진한 모성애로 상처를 감싸 안은 엄마로 열연했다. 특히 엄마의 성장을 진정성 있게 표현하며 안방극장에게 감동과 힐링을 선사했다.

종영을 앞두고 박주미는 “인기 웹툰 원작 작품에 참여하게 돼 새롭고 즐거운 경험이었다"며, "멋있는 엄마 나혜성으로 촬영하는 내내 행복했고 감사한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함께해주신 모든 분들께 고맙다는 말 전하고 싶다. 열정 넘치는 배우들과 함께 연기하고 소통하면서 활기찬 에너지를 얻어 간다. 오늘 마지막 회까지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은 어릴 적부터 못생김으로 놀림받았고, 그래서 성형수술로 새 삶을 얻을 줄 알았던 여자 '미래'가 대학 입학 후 꿈꿔왔던 것과는 다른 캠퍼스 라이프를 겪게 되면서 진짜 아름다움을 찾아가는 성장 드라마다. 15일 오후 11시 마지막 회가 방송된다.

 

사진=JTBC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방송화면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