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어’ 정수정 “액션 장면, 대부분 직접 소화하고 있다"
‘플레이어’ 정수정 “액션 장면, 대부분 직접 소화하고 있다"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8.09.20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정수정이 액션 연기에 도전한 소감을 전했다.

20일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OCN 새 드라마 ‘플레이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고재현 감독과 배우 송승헌, 정수정, 이시언, 태원석이 참석했다.

정수정은 경찰의 추격도 순식간에 따돌릴 정도로 빼어난 운전 실력의 전국구 베스트 드라이버 차아령 역을 맡았다.

이날 정수정은 “감독님을 처음 만났을 때 무한한 신뢰를 주셨다. ‘나만 믿고 따라와’라는 느낌을 받았다. 같이 작업을 해보고 싶어져서 결정하게 됐다”라고 출연 계기를 전했다.

또한 정수정은 “어렸을 때부터 액션 연기를 꿈꿨다. 기회가 되면 하고 싶었다. ‘플레이어’라는 작품을 만나게 돼서 소원 성취한 기분으로 열심히 임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위험한 신은 대역을 해주시지만 웬만한 운전 신은 직접 소화하고 있다. 실제로 운전을 좋아한다. 위험하지 않은 장면은 직접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플레이어’는 사기꾼, 드라이버, 해커, 파이터까지 각 분야의 최고 플레이어들이 뭉쳐 부패 권력 집단이 불법으로 모은 더러운 돈을 찾아 터는 액션 드라마로 오는 29일 오후 10시 20분 첫 방송된다.

 

사진=OCN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