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이혼’ 이엘 “손석구와의 호흡? 맞춰가는 재미가 좋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최고의 이혼’ 배우 이엘이 자신이 맡은 캐릭터를 소개하며, 손석구와의 호흡에 대해 이야기했다.

5일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KBS2 새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유현기 PD와 배우 차태현, 배두나, 이엘, 손석구가 참석했다.

이엘은 ‘최고의 이혼’에서 어딘지 보호본능을 자극하는 진유영으로 분해 새로운 변신을 보여줄 계획이다. 극중 손석구(이장현 역)와는 묘한 부부 케미스트리를 형성함과 동시에, 차태현(조석무 역)의 아련했던 첫사랑으로 등장할 예정이다.

이날 이엘은 진유영 캐릭터에 대해 “겉으로는 연약해 보이는 모습으로 이장현이라는 인물과 살아가고 있다. 그러면서도 강하게 자기 것을 지켜가는 단단한 면이 있는 인물이다. 많이 사랑해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출연을 결심한 이유에 대한 물음에 이엘은 “그동안 했던 작품에서 화려한 캐릭터를 많이 했다. 그래서 다 걷어내고 비워내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라고 답했다.

또한 이엘은 부부로 호흡하는 손석구와의 케미스트리를 자랑했다. 이엘은 “손석구 씨는 호기심이 많이 가는 배우였다. 처음 만난 날, 첫 신부터 자연스럽고 편했다. 본인은 긴장한다고 했는데 분위기가 좋았다. 맞춰가는 재미가 좋다”라고 말했다.

한편 ‘최고의 이혼’은 '결혼은 정말 사랑의 완성일까?'라는 물음에서 시작해, 사랑, 결혼, 가족에 대한 남녀의 생각 차이를 유쾌하고 솔직하게 그리는 러브 코미디로 오는 8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사진=박소진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