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뱀파이어 아더', 오는 11월 초연... 오종혁-기세중-김수용 캐스팅 
'뱀파이어 아더', 오는 11월 초연... 오종혁-기세중-김수용 캐스팅 
  • 이혜린 기자
  • 승인 2018.10.08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뮤지컬 '뱀파이어 아더'가 올겨울 관객들을 만날 준비를 마쳤다.

뮤지컬 '뱀파이어 아더'가 오는 11월 30일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의 개막을 확정지었다. 

'뱀파이어 아더'는 스토리작가 데뷔 프로그램 '블랙앤블루 시즌4’를 통해 개발, 선정된 창작 작품이다. 자신을 뱀파이어라고 칭하지만, 송곳니도 나지 않고 날지도 못하는 ‘아더’의 뱀파이어 성장기를 그린다. 

'뱀파이어 아더'는 서휘원 작가와 김드리 작곡가의 상상력으로 탄생했다. 이와 함께 김동연 연출, 양주인 음악감독, 한정석 작가의 멘토링과 협업을 통해 1년여의 작품 개발을 진행해 개막 준비를 마쳤다.

날아오를 날을 꿈꾸며 뱀파이어로서의 완벽한 성장을 꿈꾸는 '아더'는 오종혁, 기세중, 이휘종이, 아더만을 위해 평생을 헌신하는 '존'은 김수용, 윤석원, 정민이 출연한다. 이어 그들의 세상에 뛰어든 유쾌한 인간 소녀 '엠마'는 유주혜, 홍지희 배우가 함께한다.

한편 뮤지컬 '뱀파이어 아더'는 오는 11월 30일부터 2019년 2월 10일까지 충무아트센터 중극장 블랙에서 공연된다. 


사진=충무아트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