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부도의 날' 11월 28일 개봉, 유아인-뱅상 카셀 담긴 티저 포스터 눈길
'국가부도의 날' 11월 28일 개봉, 유아인-뱅상 카셀 담긴 티저 포스터 눈길
  • 권구현 기자
  • 승인 2018.10.10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권구현 기자] 영화 ‘국가부도의 날’이 오는 11월 28일 개봉한다.

영화 ‘국가부도의 날’이 11월 28일 개봉을 확정짓고 티저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영화 ‘국가부도의 날’은 국가 부도까지 남은 시간 일주일, 위기를 막으려는 사람과 위기에 베팅하는 사람 그리고 회사와 가족을 지키려는 평범한 사람까지, 1997년 IMF 위기 속 서로 다른 선택을 했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최국희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김혜수, 유아인, 허준호, 조우진이 출연한다. 또한 세계적인 배우 뱅상 카셀의 첫 한국 영화 출연으로도 주목 받고 있다.

10일 공개된 ‘국가부도의 날’ 티저 포스터에는 1997년 국가 부도의 위기를 살았던 인물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또한 1997년 사상 최대의 경제 위기에 마주한 인물들의 모습과 IMF 협상 현장의 대비로 극적인 긴장과 드라마를 예고한다. 

한국은행 통화정책팀장으로 위기를 예견하고 대책을 세운 유일한 인물인 ‘한시현’(김혜수 분)을 비롯 위기를 기회로 만들기 위해 과감히 사표를 던지는 금융맨 ‘윤정학’(유아인 분), 회사와 가족을 지키기 위해 분투하는 가장 ‘갑수’(허준호 분), 그리고 혼란을 막기 위해 위기를 덮어두려는 ‘재정국 차관’(조우진 분)에 이르기까지 국가 부도의 위기를 앞두고 서로 다른 선택을 하게 되는 4인의 엇갈린 표정이 담겼다.

또한 한국 정부와 ‘IMF 총재’(뱅상 카셀 분)가 악수로 협상을 체결하는 역사적 순간을 담은 포스터는 아무도 예고하지 않았고, 누구도 예측할 수 없었던 그날의 위기와 변화의 공기를 고스란히 담고 있다.


사진=CJ 엔터테인먼트

권구현 기자
권구현 기자

kvanz@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