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측 "고인된 母 관련 채무, 당사자 만나 사실관계 확인할 것"(공식입장)
비 측 "고인된 母 관련 채무, 당사자 만나 사실관계 확인할 것"(공식입장)
  • 이혜린 기자
  • 승인 2018.11.27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가수 비가 부모 사기 논란에 휩싸였다. 

가수 비의 소속사 레인컴퍼니는 27일 오후 "현재 저희는 해당 내용에 대해 정확한 사실여부를 파악 중에 있다"고 밝혔다. 

이어 "오래 전 당시 어려웠을 시절, 현재 고인이 되신 비 씨 어머니와의 채무관계로서, 해당 유무에 대해 사실관계를 알 수 없어 확인 중 이지만, 원만한 해결을 위해 아들로서 노력을 다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2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비의 부모를 고발한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1988년 서울 용문시장에서 떡가게를 하던 비의 부모가 쌀가게를 하던 자신의 부모에게 쌀 1500만 원 어치와 현금 800만 원을 빌렸는데 아직 갚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사진=제니스뉴스 DB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