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화보] 제니스글로벌 X 주원탁 ② DREAMLIKE
[Z화보] 제니스글로벌 X 주원탁 ② DREAMLIKE
  • 오지은 기자
  • 승인 2018.12.11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가수 주원탁이 숨겨진 매력을 드러냈다.

주원탁은 지난해 Mnet ‘프로듀스 101 시즌 2’를 통해 그룹 레인즈(RAINZ)로 활동했다. 지난 10월 그는 레인즈로서 1년간의 활동을 마무리하고 홀로서기에 나섰다. 

기다려준 팬들에게 신곡 ‘인 더 라잇(IN THE LIGHT)’을 선물한 주원탁. 그의 ‘꽃길’ 행보에 관심이 모이는 가운데, 제니스글로벌이 지난해 진행한 레인즈 화보에 이어 주원탁과 두 번째 만남을 가졌다.

제니스글로벌과 주원탁이 함께한 이번 화보는 어른이 되고 싶은 소년이라는 이야기를 그린 ‘퓨버티(PUBERTY)’와 꿈 속에 들어온 듯 몽환적인 분위기를 띄는 ‘드림라이크(DREAMLIKE)’ 등 총 두 가지 스토리를 담았다.

여전히 훈훈한 비주얼과 기분 좋게 만드는 서글서글한 웃음을 가진 주원탁의 시작을 제니스글로벌 카메라로 포착했다. 시크한 분위기부터 소년미 넘치는 모습까지 주원탁의 반전 매력에 빠질 시간!

주원탁의 소년미에 빠져 헤어 나올 수 없다면 이번에는 시크한 매력에 빠질 때다. 따뜻한 감성으로 표현한 이번 콘셉트는 ‘드림라이크’로, 에스닉하면서 트렌디한 분위기가 매력적이다. 이번 컷은 살짝 걸친 레드 컬러의 틴티드 선글라스가 키포인트다. 눈을 살짝 올려 선글라스 위로 카메라를 쳐다보는 주원탁의 눈빛에서 ‘냉미남’의 향기가 풍겨온다.

바닥에 털썩 주저앉은 주원탁. 트렌디한 옐로 컬러의 데님 슈트는 에스닉한 느낌의 카펫과 어우러지며 묘한 분위기를 뿜어냈다. 시크한 스타일을 이끌어내기 위해 캐주얼한 소재지만 댄디한 데님 슈트를 선택했다. 특히 데님 셔츠와 재킷을 레이어드함으로써 탄탄한 몸매를 강조했다. 상, 하의 모두 옐로 컬러로 맞춰 트렌디한 레트로룩을 완성했다.

주원탁이 또 다른 선글라스로 트렌디한 감각을 드러냈다. 투 브리지가 포인트인 라운드 타입의 그린 틴티드 선글라스를 집어 든 주원탁은 콧대에 살짝 얹어 시크한 분위기를 뿜어냈다.

이번 콘셉트는 주원탁의 섹시한 매력이 폭발한 아이 메이크업이 포인트다.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베이스 메이크업을 바탕으로 레드 브라운 컬러의 아이섀도를 눈두덩이 전체에 발랐다. 이때 삼각존을 지나 언더까지 넓게 펴 깊은 음영을 줬다. 

여기에 펜슬 아이라이너를 점막에 채워 더욱 또렷한 눈매를 완성했다. 혈색만 살짝 더한 자연스러운 립 컬러는 아이 메이크업을 더욱 강조하며 섹시한 주원탁을 만들어냈다.

 

총괄 기획: 임유리 im@
기획 진행 및 스타일링: 오지은 oje3@, 이혜린 lhr@
포토: 이준영(스튜디오 다운)
영상촬영 및 편집: 권해람 khr1207@
의상: 캘빈클라인 진, 지이크 파렌하이트
슈즈 & 액세서리: 파라부트, 프로젝트 프로덕트
헤어: 졸리(에스휴)
메이크업: 윤설희(에스휴)
장소: 가드페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