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뮤직] 벤, 겨울을 닮은 ‘180°’… 사랑의 시작과 마지막 담았다!
[오늘뮤직] 벤, 겨울을 닮은 ‘180°’… 사랑의 시작과 마지막 담았다!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8.12.07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제니스뉴스가 전하는 ‘오늘뮤직’, 오늘은 어떤 신곡이 공개될까.

♬ 벤 ‘180°’ㅣ2018.12.07

벤(BEN)의 새 미니앨범이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그는 7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미니앨범 ‘180°’를 발매한다.

지난 5월 발표한 첫 정규앨범 ‘레시피(RECIPE)' 이후 약 7개월 만에 발표하는 이번 미니앨범은 벤에게 유난히 특별한 앨범이다. 벤은 사랑의 시작과 마지막, 그 각각의 감정들이 가진 아프지만 아름다운 기억을 담고자 했다.

타이틀곡 ‘180도’는 뜨겁던 사랑이 서서히 식어 이별로 향하는 시간의 흐름 안에서 달라진 온도 차를 여자의 시선에서 바라본 곡이다. 42인조 오케스트라의 풍성하고 따뜻한 느낌과 맑으면서도 애잔한 벤의 목소리가 돋보인다.

그 외에도 그동안 볼 수 없던 벤의 특별한 색으로 채워진 ‘빈 방’, 사랑의 마지막을 궁금해 하는 설레는 상상을 담은 ‘엔딩이 뭘까’, 지금의 벤이 순수했던 어린 날의 자신에게 이야기하는 느낌의 곡 ‘아이 러브 유어 선데이(I love your Sunday)', ‘180도 Inst.’까지 총 5개의 트랙이 수록됐다.

봄을 닮은 소녀에서 어느덧 겨울을 닮은 여자로 한 걸음 크게 나아간 벤의 이번 앨범 '180°'는 그녀의 변화와 성장을 담아냈다. ‘열애중’으로 벤을 ‘음원퀸’ 자리에 올려놓은 프로듀서 겸 아티스트 바이브 류재현과 프로듀싱 팀 VIP가 다시 한 번 힘을 합쳐 이번 타이틀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올해의 마지막 앨범 '180°'를 공개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는 벤은 오는 2019년 1월 12일 서울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2019 단독 콘서트 'Bello'를 개최하고 활발히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사진=메이저나인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