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MBC 연기대상] 소지섭, 23년 만에 첫 대상... '내뒤테' 7관왕(종합)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배우 소지섭이 '2018 MBC 연기대상'에서 데뷔 23년 만에 ' 내 뒤에 테리우스'로 대상을 수상했다. '내 뒤에 테리우스' 역시 총 7관왕에 올라 기쁨을 함께 나눴다.

'2018 MBC 연기대상'이 3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미디어센터 공개홀에서 열렸다. 진행은 김용만, 서현이 맡았다. 

이날 '2018 MBC 연기대상' 후보에는 김선아, 소지섭, 신하균, 이유리, 정재영, 채시라가 이름을 올렸다. 대상은 드라마 '내 뒤에 테리우스'로 큰 사랑을 받은 소지섭이 수상했다. 최우수연기상에 이어 데뷔 23년 만에 첫 대상을 받으며 남다른 저력을 드러냈다.

소지섭은 "'내 뒤에 테리우스'를 하는 동안 행복했고, 감사했고, 배우게 됐다. 연기를 함께 한 모든 선후배들 존경한다. 고생한 스태프들도 너무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하며 눈시울을 붉혔다.

또한 앞서 소지섭이 대상을 받으면 '코코 키스'를 하겠다고 공약을 내걸었던 강기영이 무대에 올라 코코 키스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와 함께 '내 뒤에 테리우스'가 7관왕에 올랐다. 대상과 최우수연기상을 받은 소지섭과 함께 시청자가 뽑은 올해의 드라마, 강기영이 미니시리즈 조연상을, 김건우가 청소년 연기상을, 오지영 작가가 올해의 작가상을, 정인선이 수목 미니시리즈 우수연기상을 받았다.

이날 최우수연기상은 김선아, 소지섭, 정유미, 정재영, 소유진, 연정훈, 신하균, 채시라, 이유리, 김강우가 수상했다. 특히 채시라-이유리가 최우수연기상 주말극 부문 공동 수상으로 어깨를 나란히 했다.

채시라는 "집에 트로피가 4개 정도 있는데 모양이 변하지 않아 좋다. MBC에서 대상을 두 번 받은 행운의 배우이기도 하다. 16년 만에 '이별이 떠났다'를 선택하면서 MBC에 다시 출연하며 많은 생각이 들었다. 이번에 좋은 배우들과 제작진을 만나 행복했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연정훈은 "내 1호 팬이자 내가 1호 팬인 아내와 딸에게 감사하다. 사실 내년에 새 가족을 맞이하게 됐다. 씩씩하게, 건강하게 잘 태어났으면 좋겠다"고 둘째 소식을 고백했다.

우수연기상은 정인선, 장기용, 문가영, 우도환, 박준금, 이규한, 조보아, 정상훈이 영광을 안았다. 조연상은 전노민, 강기영, 김재경, 정혜영이 선정됐다.

황금연기상은 강부자-허준호가 공동 수상해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허준호는 드라마 PD가 뽑은 올해의 연기자상으로 2관왕에 올라 연기력을 입증했다. 또한 생애 단 한 번뿐이라는 남자 신인상에는 김경남, 이준영이, 여자 신인상은 이설, 오승아가 수상했다. 

이하 수상자 명단

대상=소지섭('내 뒤에 테리우스') 
신인상 남자=김경남('이리와 안아줘'), 이준영('이별이 떠났다') 
신인상 여자=오승아('비밀과 거짓말'), 이설('나쁜 형사') 
조연상 주말특별기획=정혜영('이별이 떠났다') 
조연상 연속극=전노민('비밀과 거짓말') 
조연상 미니시리즈=김재경('배드파파'), 강기영('내 뒤에 테리우스') 
청소년 연기상=김건우('내 뒤에 테리우스'), 류한비('이리와 안아줘'), 신비('이별이 떠났다'), 신은수('배드파파'), 옥예린('내 뒤에 테리우스'), 왕석현('신과의 약속'), 이나윤('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조예린('숨바꼭질') 
드라마 PD가 뽑은 올해의 연기자=허준호('이리와 안아줘') 
올해의 작가상=오지영 작가('내 뒤에 테리우스') 
황금연기상=강부자('신과의 약속'), 허준호('이리와 안아줘')  
시청자가 뽑은 올해의 드라마='내 뒤에 테리우스' 
우수연기상 주말특별기획 남자=정상훈('데릴남편 오작두') 
우수연기상 주말특별기획 여자=조보아('이별이 떠났다') 
우수연기상 연속극 남자=이규한('부잣집 아들') 
우수연기상 연속극 여자=박준금('내사랑 치유기') 
우수연기상 월화 미니시리즈 남자=우도환('위대한 유혹자') 
우수연기상 월화 미니시리즈 여자=문가영('위대한 유혹자') 
우수연기상 수목 미니시리즈 남자=장기용('이리와 안아줘') 
우수연기상 수목 미니시리즈 여자=정인선('내 뒤에 테리우스') 
최우수연기상 주말특별기획 남자=김강우('데릴남편 오작두') 
최우수연기상 주말특별기획 여자=채시라('이별이 떠났다'), 이유리('숨바꼭질') 
최우수연기상 연속극 남자=연정훈('내사랑 치유기') 
최우수연기상 연속극 여자=소유진('내사랑 치유기') 
최우수연기상 월화 미니시리즈 남자=정재영('검법남녀'), 신하균('나쁜형사') 
최우수연기상 월화 미니시리즈 여자=정유미('검법남녀') 
최우수연기상 수목 미니시리즈 남자=소지섭('내 뒤에 테리우스') 
최우수연기상 수목 미니시리즈 여자=김선아('붉은 달 푸른 해')


사진=MBC '2018 MBC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