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KBS 연기대상] 유동근-김명민 대상, 지난해 이어 또 공동수상(종합)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유동근, 김명민이 함께 연기대상의 대상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지난해에 이어 또 다시 KBS는 대상 공동수상을 택했다.

31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홀에서 ‘2018 KBS 연기대상’이 열렸다. 이날 MC는 전현무, 유이가 맡아 진행했다.

올해 대상 후보로 ‘같이 살래요’의 유동근과 장미희, ‘하나뿐인 내편’의 최수종, ‘우리가 만난 기적’의 김명민, ‘슈츠’의 장동건 등이 오른 가운데 유동근과 김명민이 대상을 차지했다.

김명민은 “한때 모든 걸 포기하고 떠나려고 했던 때에 제2의 연기 인생을 살게 해준 곳이 여기다. 13년 전 그때나 지금이나 변함없이 부족하고 형편없지만 이런 영광스러운 자리에 설 수 있게 해주신 KBS 관계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작가님, 감독님, 스태프분들, 선후배 연기자분들께 감사드린다. 당대 최고의 배우 라미란, 김현주 씨가 없었다면 이 자리에 올라올 수 없었을 거다. 많이 힘들었을 텐데 혼신의 힘을 다해준 두 분께 영광을 돌리고 싶다. 응원해주신 ‘김명민 사랑하기’ 팬클럽 분들께도 감사드린다. 창조 작업을 게을리하지 않는 배우가 되겠다. 나 스스로를 인정하지 않는 배우, 나 자신을 위해 연기하지 않는 배우가 되겠다”라고 소감과 각오를 드러냈다.

또한 유동근은 “드라마를 하면서 어느 때보다 후배들에게 내가 의지를 많이 했는데, 이런 상을 받으니 너무 미안하다. 폭염에 고생했던 스태프분들 감사드린다. 항상 현장에서 장난쳐준 후배, 매니저, 스태프들에게도 감사하다. 2019년의 꿈이 있다면 대하드라마가 부활했으면 하는 마음이다. 시청자분들이 열정과 성원을 더해주신다면 반드시 부활할 수 있을 거라 생각한다.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더불어 ‘KBS 연기대상’의 신인상은 ‘같이 살래요’ 김권, ‘하나뿐인 내편’ 박성훈, ‘같이 살래요’ 박세완, ‘내일도 맑음’ 설인아가 받았다.

김권은 “받을 줄 예상하지 못했다. 선배님과 연기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 유동근, 장미희 선배님께 많은 걸 배웠다. 스태프분들께 감사하고, 하늘에 계신 할머니와 할아버지, 집에 있는 가족들에게 감사하다. 초심 잃지 않고 한결 같은 마음으로 굳게 가도록 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박성훈은 “값진 상 감사하다. 많은 도움 덕에 이 자리에 올 수 있었다. 작가님, 감독님, 선배님, 동료 배우들도 감사하다. 소속사 가족에게도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또 박세완은 “올해 좋은 작품을 만나서 선물 같고 잊지 못할 것 같다. 지금 이 마음처럼 재미있게 열심히 연기하는 배우가 되겠다”라고, 설인하는 “내 손에 신인상 트로피를 들고 있는 게 믿기지 않는다. 중학교 때부터 배우를 꿈꾸면서 다이어리에 버킷리스트로 신인상을 적었다. 받아서 너무 기쁘다”라고 신인상을 수상한 기쁜 마음을 전했다.

▼ 이하 수상자 명단

대상: 유동근(같이 살래요), 김명민(우리가 만난 기적)

여자 최우수상: 장미희(흑기사, 같이 살래요), 차화연(하나뿐인 내편)

남자 최우수상: 최수종(하나뿐인 내편), 차태현(최고의 이혼)

여자 중편드라마 우수상: 라미란(우리가 만난 기적)

남자 중편드라마 우수상: 서강준(너도 인간이니)

여자 미니시리즈 우수상: 백진희(저글러스, 죽어도 좋아)

남자 미니시리즈 우수상: 최다니엘(저글러스, 오늘의 탐정), 장동건(슈츠)

베스트커플상: 서강준-공승연(너도 인간이니), 최다니엘-백진희(저글러스), 김명민-라미란(우리가 만난 기적), 차태현-배두나(최고의 이혼), 유동근-장미희(같이 살래요), 이장우-유이(하나뿐인 내편), 최수종-진경(하나뿐인 내편)

작가상: 김사경(하나뿐인 내편)

네티즌상: 김명민(우리가 만난 기적), 박형식(슈츠)

여자 장편드라마 우수상: 한지혜(같이 살래요), 유이(하나뿐인 내편)

남자 장편드라마 우수상: 이상우(같이 살래요), 이장우(하나뿐인 내편)

여자 일일극 우수상: 박하나(인형의 집), 하희라(차달래 부인의 사랑)

남자 일일극 우수상: 강은탁(끝까지 사랑), 박윤재(비켜라 운명아)

여자 연작 단막극상: 이설(옥란면옥), 이일화(엄마의 세번째 결혼)

남자 연작 단막극상: 윤박(참치와 돌고래), 장동윤(땐뽀걸즈)

여자 조연상: 김현숙(추리의 여왕2', '너도 인간이니), 윤진이(하나뿐인 내편)

남자 조연상: 인교진(저글러스, 죽어도 좋아), 김원해(오늘의 탐정, 너도 인간이니)

여자 신인상: 박세완(같이살래요, 땐뽀걸즈), 설인아(내일도 맑음)

남자 신인상: 김권(같이 살래요), 박성훈(하나뿐인 내편, 흑기사)

여자 청소년 연기상: 김환희(우리가 만난 기적)

남자 청소년 연기상: 남다름(라디오 로맨스)

 

사진=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