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날들' 윤지성, 5분 전석 매진... 워너원의 티켓파워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뮤지컬 '그날들'로 뮤지컬에 도전하는 그룹 워너원 출신 윤지성이 남다른 티켓파워로 인기를 증명했다.

지난 8일 오후 2시 인터파크 티켓에서 진행된 뮤지컬 '그날들'은 2차 티켓 중 '무영'을 맡은 그룹 워너원 출신 윤지성의 5회차 공연이 5분 만에 전석 매진됐다. 

제작사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평소 뮤지컬을 관람해오던 관객뿐만 아니라 윤지성의 출연으로 뮤지컬을 관람하지 않았던 팬들도 '그날들'에 많은 관심을 보이며, 예매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이와 같은 현상은 뮤지컬 관객 저변 확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며, "배우 본인 역시 무대에 대한 책임감을 가지고 최고의 무대를 선보이기 위해 열심히 연습 중이니 기대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그날들'은 고(故) 김광석이 부른 명곡들로 구성한 주크박스 뮤지컬로, 청와대 경호실을 배경으로 과거와 현재를 넘나들며 20년 전 사라진 ‘그날’의 미스터리한 사건을 다룬다.

냉철하고 철두철미한 원칙주의자 ‘정학'은 유준상, 이필모, 엄기준, 최재웅이, 여유와 위트를 가진 자유로운 영혼 ‘무영'은 오종혁, 온주완, 남우현, 윤지성이 맡았다. 

이와 함께 신원을 알 수 없는 피 경호인 ‘그녀'는 최서연, 제이민이, ‘운영관'은 서현철, 이정열 등 내로라하는 실력파 배우들이 출연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뮤지컬 '그날들'은 오는 22일부터 5월 6일까지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한다.


사진=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