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베리 동헌 “빅스 엔 선배님의 따뜻한 조언, 기억에 남는다”
비레빌 동헌 - 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베리베리가 소속사 선배의 응원을 이야기했다.

9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신인 보이그룹(VERIVERY)의 첫 번째 미니앨범 ‘베리어스(VERI-US)’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C는 박소현이 맡아 진행했다.

베리베리는 빅스, 구구단이 속한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가 선보이는 신예 보이그룹으로 데뷔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이날 동헌은 “빅스 선배님은 ‘지금부터 베리베리해’라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촬영 당시 함께 참여를 해주셨다. 많은 조언들을 해주셨다”라고 밝혔다.

이어 “마지막 촬영 날, 엔 선배님과 함께 촬영을 했었다. 항상 배고프지 않게 밥 잘 챙겨먹으라고 하셨고, 다음에 한끼를 하자는 말씀도 해주셨다. 그 말이 가장 따뜻하게 기억에 남는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롤모델을 묻는 물음에 연호는 “모든 선배님이 다 롤모델이다. 베리베리만의 모습을 알려드리는 것이 목표다”라고 답했다.

타이틀곡 ‘불러줘(Ring Ring Ring)’는 리더 동헌과 호영이 작사에 참여한 곡으로, 뉴 잭 스윙 장르를 베리베리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했다. 풋풋한 표현과 사랑의 감정을 밝은 에너지로 담아내 자유분방하고 당당한 모습을 선보인다.

한편 베리베리는 9일 오후 6시 ‘베리어스’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사진=김신혜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