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티 “걸스데이 소진 재계약 X, 나머지 멤버는 논의 중”(공식입장)
드림티 “걸스데이 소진 재계약 X, 나머지 멤버는 논의 중”(공식입장)
  • 변진희 기자
  • 승인 2019.01.11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걸스데이 - 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드림티엔터테인먼트가 걸스데이의 전속계약 여부에 대해 이야기했다.

11일 걸스데이 소속사 드림티엔터테인먼트는 “소진은 오는 2월 전속계약이 종료돼 더 이상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나머지 멤버 유라, 민아, 혜리도 계약이 완료되는 시점이라 회사와 여러 방면으로 논의 중에 있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걸스데이의 해체와 관련해 “그룹 활동에 대한 해체 의사는 없다. 그룹 활동은 차후 함께할 방법을 모색 중에 있다”면서 “멤버들 모두 더욱 활발하고 다양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걸스데이는 지난 2010년 데뷔해 ‘달링’, ‘링마벨’, ‘기대해’, ‘여자 대통령’, ‘나를 잊지마요’ 등을 발표하며 인기를 모았다.

 

사진=제니스뉴스 DB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