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주의 방', 도경수X남지현 뜬다… ‘백낭’ 커플 재회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백일의 낭군님’ 율심커플이 현대에 뜬다.

15일 오후 11시 방송하는 Olive 드라마 '은주의 방'에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 율심커플로 인기를 모은 도경수와 남지현이 등장할 것으로 예고돼 뜨거운 관심이 쏠리고 있다.

그룹 엑소의 멤버이자 배우로 활동하는 도경수, 그리고 배우 남지현은 '백일의 낭군님'에서 원심(원득X홍심), 율심(율X홍심), 율이서(율X이서)라는 다양한 커플 애칭을 얻을 정도로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이런 두 사람이 '은주의 방' 연출을 맡은 소재현 PD를 비롯해 '백일의 낭군님'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 김재영 등 다수의 스태프들과의 특별 인연으로 바쁜 일정에도 시간을 내 출연해 기대를 고조시키고 있다.

특히 공개한 11화 예고는 남지현의 "친구로 남는 게 더 좋지 않을까 하는 순간들도 있었는데. 내 옆에 항상 친구로도 남편으로도 있는 거니까"라는 말과 함께 도경수로 짐작되는 남성이 계단을 걸어 올라오는 모습을 담아, 조회수 10만을 돌파하는 등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제작진은 "'백일의 낭군님' 팬들에게 두 사람의 출연신은 사극에서 현대로 오는 선물세트 느낌이 날 것"이라며 "즐겁게 촬영했고 '은주의 방'에 잘 녹아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율심커플 외에도 '백낭'에 나왔던 또 한 명의 배우가 깜짝 출연할 예정"이라며 "한복 모습과는 또 다른 느낌의 현대신도 기대해달라"고 덧붙여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한편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은주의 방’은 인생이 제멋대로 꼬인 셀프 휴직녀 심은주가 셀프 인테리어에 눈뜨며 방을 고쳐가는 과정에서 삶도 회복해 가는 인생 DIY 드라마로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방송되고 있다.

 

사진=올리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