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맨스는 별책부록' 이종석 "이상형 이나영? '누나, 귀 잠깐 막아줄래요?'"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의 배우 이종석이 이나영과의 호흡에 대해 이야기했다.

tvN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 제작발표회가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서울 셀레나홀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이정효 PD, 이나영, 이종석, 정유진, 위하준이 참석했다.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출판사를 배경으로 책을 만드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이다. 한때는 잘 나가는 카피라이터였던 '강단이'(이나영 분)와 문학계의 아이돌이자 스타작가 '차은호'(이종석 분)의 특별한 인연으로 엮인 스토리를 그린다.

이종석은 출판계 최연소 편집장, 인기 장르 소설 작가 차은호로 분했다. 특히 이종석은 데뷔 초부터 이상형으로 이나영을 꼽았기에, 두 사람의 모습에 눈길을 끌고 있다.

이날 이종석은 이나영과 한 작품에서 만난 소감으로 "이 질문만 안 나오길 바랐다"며, "굉장히 좋다. 성공한 팬이다. 감사하게 촬영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이나영은 이종석과의 호흡에 대해 "이종석 씨는 함께 해보고 싶었던 배우였다. 작품을 선택할 때 함께하면 재미있을 거 같았다"며, "현장에서 배운 것들도 많았다. 감도 좋은 배우며, 스태프들에게도 다정하다. 인간적, 배우로서 매력이 많은 것 같다"고 칭찬했다.

이에 이종석은 "나영 누나가 내공이 있으니 후배로서 도움을 받고 있다"며, "애로사항이 있다면 '누나'라고 하는 신에서 제 얼굴이 빨개질 때가 있다. 그것 말고는 괜찮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정통 로코의 어려움에 대해 "선배들의 인터뷰를 찾아보니 로코가 가장 어렵다는 말들이 있었다. 사람 간의 감정과 사건으로 16회를 끌고 가는 게 쉽지 않은 거 같다"며, "저는 확실한 무기가 있다. '누나 잠깐 귀 좀 막아줄래요?'"라고 팬심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tvN 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오는 26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사진=박소진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