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아이지, 새 멤버 진석 합류 확정… 25일 공식 활동 돌입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그룹 비아이지가 새 멤버 진석과 함께 올해 첫 번째 팬미팅을 성황리마쳤다.

비아이지(B.I.G)는 지난 1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살롱 문보우에서 올해 첫 번째 팬미팅인 ‘2019 비아이지 팬미팅’을 개최했다.

이날 비아이지 멤버들은 팬들이 준비한 질문에 답하고 친근하게 대화를 이어나가는 소통은 물론, 팬들의 의견을 반영해 이모티콘을 따라 하거나 주어진 곡에 맞춰 포즈를 취하는 특별한 포토타임으로 잊을 수 없는 추억을 선물했다.

이번 팬미팅의 가장 특별한 순간은 새로운 멤버이자 막내 보컬 진석의 합류였다. 98년생, 이제 22살이 된 진석은 비아이지 합류를 위해 2년 동안 매진했으며 최근 입대한 제이훈이 전역 후에는 6인조로 함께 활동할 예정이다.

팬들에게 첫 인사를 건넨 진석은 가장 행복했던 순간이 언제였냐는 질문에 “사람들 앞에서 노래 부를 때”라고 답했고 그 자리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아프로디테’를 선보여 팬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또한 멤버들은 처음으로 팬들을 마주해 긴장한 새 멤버 진석을 챙겨주며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 한층 더 다채로운 매력으로 중무장한 비아이지의 활약에 대한 기대를 끌어올렸다.

팬미팅 후 멤버들은 “2019년도를 비기닝 팬 분들과 함께 시작해서 너무 좋았다. 오랜만에 와주신 분들, 그리고 처음 와주신 분들까지 너무 반가웠다”고 전했다.

이어 “올 한해 비아이지의 컴백과 멤버들 각자의 활동 등 여러가지 재미있는 일들이 많이 생길 것 같아 너무 설레고 기다려진다. 새롭게 합류하게 된 막내 진석이도 예쁘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팬들을 향한 감사를 표했다.

 

사진=GH엔터테인먼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