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태현 “완전체 핫샷? 팬들이 원하는 걸로… 하성운도 마찬가지”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노태현이 완전체 핫샷 활동 가능성에 대해 이야기했다.

23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노태현의 솔로 앨범 ‘벌스데이(birthday)’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노태현은 ‘하성운이 합류한 완전체 핫샷’에 대한 물음에 “처음에 저희가 엄청난 인기를 얻지 못했지만 각자 자리에서의 경험으로 인해 성장한 것 같다. 완전체 핫샷을 기대해주시는 대중, 팬분들이 많이 계신다. 저도 마찬가지고 성운 군도 그럴 텐데, 가장 먼저는 팬분들이 원하는 걸 드리고 싶다”라고 밝혔다.

이어 “소중한 팬분들이다. 오래 기다려주신 분들도 있고, 새롭게 저희를 좋아해주신 분들도 있다. 초반에 인기를 얻지 못했기 때문에 더 소중하게 여겨진다. 팬분들이 원하는 것들을 하려고 노력할 거다. 팀이던 솔로 앨범이던, 어느 것도 포기하지 않고 열심히 할 테니 지켜 봐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아이 워너 노우(I Wanna Know)’는 심플한 피아노 리프 도입부 위에 힙합 리듬의 변주로 변화를 준 곡으로, 중독성 있는 후크 멜로디와 자유분방한 가사가 돋보인다.

한편 노태현은 오는 24일 솔로 앨범 ‘벌스데이’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사진=스타크루이엔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