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가온차트] 방탄소년단-아이콘 3관왕, 아쉬움 남은 별들의 잔치(종합)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지난해 가요계를 빛낸 K-POP 스타들이 상을 골고루 나눠 가지며 음악팬들의 축하를 받았다. 비록 올해의 가수상의 주인공인 워너원, 방탄소년단, 엑소 모두 함께하지 못해 아쉬움을 남긴 시상식이었지만 말이다.

23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2019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가 열렸다. MC는 가수 김종국과 걸그룹 모모랜드의 낸시가 맡아 진행했다.

이 자리에는 지난해 가요계를 빛낸 블랙핑크, 김하온, 아이콘, 아이즈원, 스트레이 키즈, 트와이스, 더보이즈, 레드벨벳, 모모랜드, 벤, 볼빨간사춘기, 세븐틴, (여자)아이들, 임창정, 펀치 등이 참석했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하지 못한 방탄소년단은 3관왕을 차지하며 인기를 입증했다. 방탄소년단은 영상을 통해 “감사드린다. 좋은 노래를 들려드리기 위해 열심히 작업 중이다. 아미(팬덤 명)분들 사랑한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아이콘 또한 3관왕의 기쁨을 누렸다. 아이콘은 “아이코닉(팬덤 명) 너무 고맙다. 이 상은 우리가 아닌 우리를 사랑해주신, 우리 노래를 들어주신 분들이 받아야 하는 상이다”라고 기뻐했다. 앨범을 함께 작업한 스태프들과 함께 받은 음반제작상을 수상한 후에는 “우리 스태프들이 너무 많은 노력과 땀과 눈물을 흘려 나올 수 있었던 노래다. 우리가 받은 상은 모두 아이코닉과 스태프들의 것이다”라고 밝혔다.

활동을 끝마치고 마지막 콘서트를 준비 중인 워너원은 1분기 음반상의 주인공이 됐다. 이에 영상을 통해 소감을 전한 워너원은 “활동 마지막을 이렇게 큰 추억으로 마무리할 수 있게 해준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라고 인사했다.

4분기 음반상을 거머쥔 엑소 역시 스케줄로 인해 가온차트에 불참했다. 엑소는 “의미 있는 상을 받게 돼서 감사하다. 팬분들의 사랑 덕분에 좋은 결과를 얻었다. 2019년에는 더욱 활발한 활동으로 찾아뵙겠다”라고 말해 기대를 높였다.

▼ 이하 수상자 명단

- 올해의 가수상(음원): 아이콘(1월) 로이킴(2월) 빅뱅(3월) 트와이스(4월) 볼빨간 사춘기(5월) 블랙핑크(6월) 트와이스(7월) 레드벨벳(8월) 임창정(9월) 아이유(10월) 제니(11월)
- 올해의 가수상(음반): 워너원(1분기) 방탄소년단(2분기) 방탄소년단(3분기) 엑소(4분기)
- K-POP 공헌상: 방탄소년단
- 올해의 신인상: 아이즈원, 스트레이키즈(음반) (여자)아이들, 김하온(음원)
- 올해의 월드루키상: 모모랜드, 더보이즈
- 올해의 핫퍼포먼스상: 세븐틴
- 올해의 롱런음원상: 아이콘
- 올해의 음반제작상: 아이콘
- 케이팝 월드 한류스타상: 세븐틴
- 올해의 발견상: 펀치(알앤비) 벤(발라드)
- 올해의 파퓰러 싱어상: 장덕철
- 작곡가상: 테디
- 작사가상: 서지음
- 올해의 실연자상: 전재희, 심상원,
- 올해의 스타일상: 지은
- 올해의 커리어그라피상: 손성득

 

사진=김신혜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