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돈 받으러 가세요?’ 일수 가방 NO! 2019 패션 키워드 #벨트백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신년 첫 월급이 나오는 1월 말, 어떤 아이템을 살지 고민 중이라면 스타일링 포인트로 이용할 수 있는 가방은 어떨까? 2019년 트렌디한 패션 피플로 거듭나고 싶다면 주목해야 할 가방 키워드 ‘벨트백’을 소개한다.

벨트백은 최근 패션 브랜드를 비롯해 스타, 패션 피플이 주목하고 있는 가방이다. 특히 지난해는 페니 팩으로 불리며 어깨에 매는 스타일이 유행했는데, 올해는 허리에 착용하는 벨트백 스타일이 트렌드가 될 전망이다. 익숙하지만 낯선 패션 키워드 벨트백. 스타일링 팁과 추천 아이템까지 한자리에 모았다.

▶ '사랑하면 더 예뻐지나 봐요' 현아

첫 번째 주인공은 스타일리시한 히피룩으로 주목받고 있는 현아다. 다양한 스타일을 즐기며 많은 패션 피플의 워너비로 떠오르고 있는 현아는 이날 퀼팅 포인트의 벨트백으로 독특한 포인트를 줬다. 특히 같은 퀼팅 디자인을 스커트에도 적용해 통일성 있게 연출했으며, 재킷 위에 벨트백을 착용해 잘록한 허리를 강조했다.

▶ '인간 명품 언니의 명품 패션' 기은세

남다른 패션 감각을 뽐내며 패셔니스타로 주목받고 있는 기은세도 벨트백의 매력에 빠졌다. 이날 기은세는 보이프렌드 핏의 데님 팬츠와 트렌치코트, 레터링 스카프로 멋스러운 시크룩을 완성했다. 특히 벨트백과 원통형 가방을 함께 들어 벨트백의 작은 크기를 보완하면서 유니크한 포인트를 줬다.

▶ '섹시 열매를 먹었나 봐' 효민

지난 20일 신곡 ‘으음으음’으로 돌아온 효민이 골드 컬러의 벨트백을 이용해 강렬한 룩을 선보였다. ‘으음으음’ 뮤직비디오에서 효민은 레터링 밴드가 포인트인 스포츠 브라 톱과 화이트 조거팬츠로 스포티한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여기에 메탈릭 한 골드 컬러의 벨트백을 매치해 트렌디하면서 펑키 한 포인트를 더했다.

▼ 구찌 'GG 마몽 마틀라세 벨트백'
# 원조 벨트백 # 포인트백 # 셀럽템

첫 번째 추천템은 벨트백 마니아라면 꼭 알아야 할 구찌의 'GG 마몽 마틀라세 벨트백'이다. 핸드폰과 지갑으로도 꽉 찰 정도로 작은 사이즈의 미니백으로 구찌의 GG 로고와 퀼팅이 매력적인 제품이다. 특히 가수 수영부터 최화정 등 수많은 패셔니스타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아이템으로 유명세를 치렀다. 가격은 145만 원.

▼ MCM '스타크 비세토스 벨트백'
# 메탈 광채 # 허리에 착 # 패턴 플레이

두 번째 추천템은 MCM의 '스타크 비세토스 벨트백'이다. MCM의 시그니처 모노그램을 적용한 코팅 캔버스로 제작된 이 제품은 곡선형으로 디자인해 몸에 쉽게 감기도록 디자인한 것이 특징이다. 또 조절 가능한 로고 웨빙 스트랩은 웨이스트백이나 오버더보디 등 두 가지 방식으로 착용할 수 있도록 했다. 가격은 53만 5000원.

▼ 자라 '애니멀 패턴 미니 벨트백'
# 애니멀 패턴 트렌드 # 스퀘어 타입 # 미니사이즈

마지막 아이템은 자라의 '애니멀 패턴 미니 벨트백'이다. 큰 고리가 달린 플랩 디자인의 미니백으로 모던한 스퀘어 타입이 포인트다. 특히 숄더와 벨트 두 가지 방식으로 이용할 수 있어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다. 가격은 3만 9000원.


사진=현아, 기은세 SNS, 효민 ‘으음으음’ 뮤직비디오 캡처, 구찌, MCM, 자라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