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김은희 작가 “배두나-김혜준 연기력 논란? 발전된 모습 보여줄 것”(인터뷰)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넷플릭스 ‘킹덤’의 김은희 작가가 배우 배두나와 김혜준의 연기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제니스뉴스와 김은희 작가가 28일 오후 서울 중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넷플릭스 ‘킹덤’ 인터뷰로 만났다.

‘킹덤’은 죽었던 왕이 되살아 나자 반역자로 몰린 왕세자가 향한 조선의 끝, 그곳에서 굶주림 끝에 괴물이 되어버린 이들의 비밀을 파헤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영화 ‘터널’의 김성훈 감독과 드라마 ’시그널’의 김은희 작가의 만남은 물론, 배우 주지훈, 배두나, 류승룡, 허준호 등 연기파 배우들이 대거 출연하며 기대를 모았다.

하지만 공개 이후 중전 역을 맡은 김혜준과 서비 역의 배두나의 연기력에 대한 논란이 불거지며 화제가 됐다.

이에 대해 김은희 작가는 “‘서비’(배두나 분)는 한양에 있는 의녀가 아니다. 그렇기 때문에 배두나 씨도 환경에서 주는 투박한 느낌을 생각하고 연기한 것 같다”면서, “저는 귀엽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어 중전 역의 김혜준에 대해서는 “아직 신인이고 류승룡 선배 같은 대선배와 연기하느라 힘들었을 것이다. 본인도 노력을 많이 하고 있다. 시즌 2 때는 더 좋은 모습을 보여줄 거라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킹덤’은 지난 25일 공개됐다.

 

사진=넷플릭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