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웅’ 모션 포스터 공개, ‘안중근’ 안재욱부터 ‘설희’ 정재은까지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뮤지컬 ‘영웅’이 모션 포스터를 공개했다.

뮤지컬 ‘영웅’ 측이 지난 29일 영화를 떠올리게 하는 강렬한 모션 포스터를 공개해 기대를 높였다.

공개된 모션 포스터는 안중근 의사 역을 맡은 배우 안재욱, 정성화, 양준모와 설희 역의 정재은, 린지를 비롯해 우덕순, 조도선, 유동하, 링링 역의 김늘봄, 임정모, 김현진, 허민진의 모습을 담았다.

안재욱, 정성화, 양준모의 모션 포스터는 하얼빈 역 의거에서 안중근 의사가 방아쇠를 당기기 직전을 재현했다. 사람들 사이로 총을 겨누는 모습에 “할 수 있습니다. 아니, 해내야만 합니다”라는 대사가 더해져 독립투사의 굳은 의지가 드러났다. 

정재은과 린지는 “나에겐 오직 용기가 필요한 오늘이 있을 뿐”이라는 극 중 대사로 조국애를 품은 채 외롭고 위험한 독립투사의 길을 걸었던 설희의 모습을 표현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안중근 의사의 의거에 동참한 우덕순, 조도선, 유동하, 링링 역의 모션 포스터는 ‘대한 독립’ 글귀가 적힌 태극기와 찍은 두 가지 영상으로 공개됐다.

김늘봄, 김현진, 허민진, 임정모의 모션 포스터는 거사 전 두려움을 느낄 수밖에 없는 상황에서도 독립을 향한 결연한 의지를 담은 눈빛과 “시간 흐르면 역사 속에서 사라져 이름도 없겠지만”이라는 대사가 겹쳐져 감동을 전한다.

한편 ‘영웅’은 안중근 의사의 마지막 1년을 집중 조명해 안중근 의사와 독립투사들의 이야기를 담은 뮤지컬이다. 오는 2월 22일 대구 계명아트센터 공연을 시작으로 오는 3월 9일부터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사진=에이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