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류승룡 "김혜준 연기력 논란? '조학주' 옆이라..."(인터뷰)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드라마 '킹덤'의 배우 류승룡이 배두나-김혜준의 연기력 논란에 대해 이야기했다. 

제니스뉴스와 배우 류승룡이 31일 오후 서울 중구 팔판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 인터뷰로 만났다.

'킹덤'은 죽었던 왕이 되살아나자 반역자로 몰린 왕세자가 향한 조선의 끝, 그곳에서 굶주림 끝에 괴물이 되어버린 이들의 비밀을 파헤치며 시작되는 드라마다. 

극중 류승룡은 권력을 향한 채워지지 않는 욕망을 드러내는 ‘조학주’를 열연했다. ‘이창’을 제거하기 위해 반역자로 몰아세우는 등 남다른 카리스마와 무게로 극에 긴장을 더했다.

'킹덤'은 지난 25일 많은 시청자의 기대 아래 공개됐다. 하지만 배두나-김혜준의 연기에 대한 호불호가 있었고, 아쉽다는 목소리로 논란을 빚었다.

이에 류승룡은 "같은 현장에서 배두나 씨는 본 적이 없었다. 철저하게 조율하는 감독님하고, 이야기를 했던 부분이다. 저도 연기하는 입장에서 조언은 방해가 되기 때문에 현장을 편안하게 하는 것 외에는 할 수 있는 게 없었다"며, "보시는 분들에 따라 다르다고 생각한다. 저에 대한 논란이 나올 수도 있다"고 밝혔다.

이어 김혜준에 대해 "시즌1이 중전의 성장통이라고 하면, 포텐이 터지는 지점이 있을 거다. 그것만으로도 놀라움을 자아내는 요소가 있다. 좋은 에너지로 시즌2 촬영할 것이니 기대해주시면 좋을 것 같다"고 전했다.

또한 류승룡은 "조학주 옆이어서 그럴 수도 있을 것 같다"며, "조학주는 눈 하나 깜짝 안 하고 누군가를 죽일 수도 있는 인물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드라마 '킹덤'은 넷플릭스를 통해 시청 가능하다.


사진=넷플릭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