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김성훈 감독 "김성규, '범죄도시' 보자마자 직접 연락"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넷플릭스 오리지널 ‘킹덤’의 김성훈 감독이 배우 김성규를 극찬했다.

제니스뉴스와 김성훈 감독이 지난달 28일 서울 중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넷플릭스 오리지널 ‘킹덤’ 인터뷰로 만났다.

이날 김성훈 감독은 ‘킹덤’에서 뛰어난 전투 실력을 가진 미스터리한 인물 영신 역으로 열연한 김성규에 대해 “매력적인 친구”라고 칭찬했다.

김성훈 감독은 “‘킹덤’ 캐스팅 당시에는 아직 유명해지지 않았을 때다. ‘범죄도시’ 개봉 전에 편집본을 봤는데 너무 매력적이라 바로 연락을 했다”며, “김성규 씨가 갖고 있는 연기 스펙트럼이 굉장히 넓었다. 오디션을 보자마자 영신 역을 제안했다”고 밝혔다.

이어 “배두나 씨도 성규 씨와 연기를 해보더니 ‘저 친구 뭐예요? 저 친구의 연기를 보면 순간 나도 솔직해진다’고 말했다. 그만큼 김성규 씨는 훌륭한 배우였다. 배두나 씨가 정말 많이 칭찬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넷플릭스 오리지널 ‘킹덤’은 죽었던 왕이 되살아 나자 반역자로 몰린 왕세자가 향한 조선의 끝, 그곳에서 굶주린 끝에 괴물이 돼버린 이들이 비밀을 파헤치며 시작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넷플릭스를 통해 시청 가능하다.

 

사진=넷플릭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