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이션 “대표님과 함께 워크샵, 돈독해질 수 있었던 계기”
온앤오프 이션 “대표님과 함께 워크샵, 돈독해질 수 있었던 계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온앤오프가 공백기 근황을 전했다.

7일 서울 송파구 오륜동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보이그룹 온앤오프(ONF)의 세 번째 미니앨범 ‘위 머스트 러브(WE MUST LOV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제이어스는 “멋있는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매일 연습실에서 연습했다. 개개인의 강점을 살리기 위해 각자 연습도 많이 했으니 예쁘게 봐주시길 바란다”라고 근황을 전했다.

공백기 동안 있었던 에피소드를 묻는 물음에 이션은 “온앤오프가 단합을 위해 다같이 워크샵을 갔다. 대표님과 함께 가서 좋은 말씀을 많이 들었다. 저희끼리 돈독해져서 온 것 같아서 좋은 추억이 됐다”라고 답했다.

또한 MC 딩동의 “그럼 워크샵이 아니라 수련회다”라는 말에 멤버들은 모두 폭소했다. 이어 멤버들은 입을 모아 좋아하는 숫자로 7을, 좋아하는 컬러에 회색을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타이틀곡 ‘사랑하게 될 거야’는 ‘과거 혹은 미래, 다른 세계에서부터 연결되어 온 우리’의 이야기를 담은 곡이다. 퓨처 베이스 기반으로 전개되다 2절에는 록 요소가 가미돼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한다.

한편 온앤오프는 7일 오후 6시 ‘위 머스트 러브’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