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치’ 권율 “상대역 정일우? 함께 짬뽕 먹는 사이”
‘해치’ 권율 “상대역 정일우? 함께 짬뽕 먹는 사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드라마 ‘해치’의 배우 권율이 정일우와의 호흡에 대해 이야기했다

SBS 드라마 ‘해치’의 제작발표회가 11일 오전 서울 양천구 목동에 위치한 SBS 본사에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이용석 감독, 배우 정일우, 고아라, 권율, 박훈, 정문성이 참석했다.

‘해치’에서 권율은 출세는 꿈조차 꿀 수 없는 어려운 형편에도 선비의 기개를 꿋꿋하게 지키는 과거 준비생 ‘박문수’를 맡았다. 박문수는 왕세제 ‘연잉군 이금’(정일우 분)과 함께 세상을 변화시키려고 노력하는 인물이다.

상대역 정일우와의 호흡에 대해 권율은 “박문수에게 있어 이금은 정말 중요한 사람이다. 이금이 누가 되는지가 중요했는데, 일우 씨가 한다고 들었을 때 굉장히 반가웠다”며, “제대를 한 뒤의 넘치는 에너지가 기대됐다”고 밝혔다.

이어 “현장에서 일우 씨와는 같이 짬뽕 먹는 사이다”며, “촬영을 하면서도 실제로 일우 씨와 많은 대화를 나눴다. 쉴 때도 가만히 있지 않고 둘이 산책하면서 대화도 많이 하는 편이다. 군 복무를 하다 와서 힘들 텐데 티를 안 내고 열심히 받아들이려고 하는 모습이 좋다. 좋은 배우라는 걸 느끼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해치'는 왕이 되서는 안 되는 문제적 왕자가 열정 가득 과거 준비생 '박문수'(권율 분), 사헌부 다모 '여지'(고아라 분)와 펼치는 사랑과 우정을 그린 드라마다. 11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사진=박소진 포토그래퍼(스튜디오 다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