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템’ 주지훈 “정일우-김남길 응원, 다 잘 되면 아름다운 세상이 된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주지훈이 경쟁작 ‘해치’를 응원했다.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새 월화드라마 ‘아이템’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김성욱 PD, 주지훈, 진세연, 김강우, 김유리, 박원상, 오승훈이 참석했다.

같은 날 오전 제작발표회를 열고, 동시간대 드라마로 맞붙게 된 SBS 드라마 ‘해치’의 정일우가 “주지훈의 팬이다”라며 ‘아이템’을 응원해 훈훈함을 자아낸 바 있다.

이에 주지훈은 “일우 군의 응원을 감사히 받아들이겠다”라면서 “저는 남길 형이랑 친해서 ‘열혈사제’을 응원한다”라고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주지훈은 “예전에는 방송사가 경쟁 구도가 있었는데 세상이 바뀌면서 서로의 콘텐츠를 응원해주게 됐다. 여러 방송국에서 콘텐츠를 만들어냈을 때 시청자분들께 맛있고 재밌는 이야기를 드릴 수 있을 것 같다. 동시간대 경쟁 프로그램을 서로 응원하는 것이 아름다운 그림이라 생각한다. 저 또한 ‘해치’를 응원하고 있다. 다같이 잘 되면 아름다운 세상이 된다”라고 말했다.

“그래도 ‘아이템’이 더 잘 돼야지 않나?”라는 MC의 물음에 주지훈은 “저희 어머니는 ‘아이템’이 더 잘 되길 바라실 거다. 일우 씨 어머니는 ‘해치’가 잘 되길 바라실 거다”라고 답해 폭소케 했다.

한편 ‘아이템’은 소중한 사람을 간절하게 지키기 위해 특별한 초능력을 가진 물건들을 둘러싼 음모와 비밀을 파헤쳐 나가는 검사와 프로파일러의 이야기를 담은 미스터리 추적 판타지 드라마로 11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사진=MB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