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측 “케이, 형돈이와 대준이 앨범 피처링 참여 맞다”(공식입장)
러블리즈 측 “케이, 형돈이와 대준이 앨범 피처링 참여 맞다”(공식입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러블리즈 측 “케이, 형돈이와 대준이 앨범 피처링 참여 맞다” (사진=제니스뉴스 DB)
러블리즈 측 “케이, 형돈이와 대준이 앨범 피처링 참여 맞다”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걸그룹 러블리즈 케이가 형돈이와 대준이 신곡에 피처링으로 참여했다.

19일 케이의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제니스뉴스에 “형돈이와 대준이 앨범에 러블리즈 케이가 피처링으로 참여하는 것이 맞다. 감사하게도 제안을 주셔서 참여하게 됐다. 오늘 녹음 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정형돈, 데프콘으로 구성된 팀 형돈이와 대준이는 ‘안 좋을 때 들으면 더 안 좋은 노래’, ‘한 번도 안 틀리고 누구도 부르기 어려운 노래’, ‘니가 듣고 싶은 말’, ‘중2 수학은 이걸로 끝났다’ 등 재치 있는 제목과 가사의 곡들로 화제를 모았다.

케이는 러블리즈 활동 외에도 OST ‘마음을 전하면’, ‘별과 해’, ‘사랑은 그렇게’, ‘찌릿찌릿’, ‘요즘 너 요즘 나’ 등을 선보이며 매력적인 음색으로 사랑을 받아왔다.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