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SF9 영빈 “자기애 느낄 때? 지금! 한껏 멋 부렸다”
SF9 영빈 “자기애 느낄 때? 지금! 한껏 멋 부렸다” (사진=FNC엔터테인먼트)
SF9 영빈 “자기애 느낄 때? 지금! 한껏 멋 부렸다”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에스에프나인이 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0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보이그룹 에스에프나인(SF9)의 여섯 번째 미니앨범 ‘나르키소스(NARCISSUS)’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영빈은 “멤버들이 서로 챙길 때 멋있어 보인다. 방금도 다원 씨가 그랬다. 찬희 씨에게 파이팅하라고 응원을 해줬다. 다원 씨가 막내를 잘 챙긴다. 그런 모습을 보면 에스에프나인이 멋있는 것 같다”라고 밝혔다.

이어 영빈은 “자기애를 느낄 때는 지금인 것 같다. 오늘 렌즈도 꼈다. 한껏 멋을 부려봤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재윤은 “춤을 출 때와 노래할 때는 당연하고, 저희끼리 웃고 떠들고 장난칠 때도 브로맨스가 생긴다. 그게 타오를 때가 있다. 팀워크가 남다를 때 ‘역시 에스에프나인이구나’라고 느낀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예뻐지지 마’는 랩, EDM, 레게 등 다양한 장르가 복합적으로 구현된 곡으로, 그리스 신화의 나르키소스를 재해석해 거울 속에 비친 나 자신에게 ‘지금도 충분히 예쁘니 더 예뻐지지 말라’라고 말하는 나르시시즘 요소를 담았다.

한편 에스에프나인은 20일 오후 6시 새 앨범 ‘나르키소스’를 발매하고 컴백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