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TXT "하늘 같은 선배 방탄소년단, 만날 때마다 떨려"
▲ [Z현장] TXT “선배 방탄소년단 조언? 팀의 중요성 강조" (사진=박소진 포토그래퍼, 스튜디오 다운)
▲ [Z현장] TXT "하늘 같은 선배 방탄소년단, 만날 때마다 떨려" (사진=박소진 기자)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선배 그룹 방탄소년단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데뷔앨범 ‘꿈의 장: 스타(STAR)’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5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에 위치한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렸다. MC는 김환 아나운서가 맡았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빅히트에서 방탄소년단 이후 6년 만에 론칭한 신인그룹이다. 데뷔 전부터 ‘방탄소년단 후배 그룹’이라는 수식어로 불리며 화제를 모았다.

연준은 방탄소년단에 대해 “하늘 같은 선배님이다.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기 때문에 자주 못 만나는데, 녹음하는 중에 시상식에서 ‘곧 저희 후배가 나온다’고 말씀해주시는 걸 봤다”며, “그래미에서도 저희를 언급해주셨는데, 정말 영광이었고 감동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범규는 "제가 방탄소년단 선배님 팬인데, 가끔 회사에서 마주칠 때마다 떨리고 긴장된다”며, “선배님들께서 항상 저희에게 팀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하셨다. '팀을 우선시 생각해라. 멋진 아티스트가 되라. 항상 지켜보고 있고, 응원하고 있다'고 말씀해주셨다. 정말 힘이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5일 쇼케이스를 열고 팬들과 만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