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롱 보스 눈빛 원해? ‘이 눈동자 사러 갑니다’ 컬러 렌즈, 매력 본격 탐구
영롱 보스 눈빛 원해? ‘이 눈동자 사러 갑니다’ 컬러 렌즈, 매력 본격 탐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겨울을 함께 보냈던 롱 패딩을 집어넣어도 될 만큼 따뜻해졌다. 새로운 시즌을 코앞에 둔 지금, 이미지 변신을 하고 싶다면 주목하자. 미용실을 가거나 옷을 사지 않아도 이미지를 바꿀 수 있는 '컬러 렌즈'의 매력을 파헤쳐 봤다.

어디서든 쉽게 만날 수 있는 컬러 렌즈지만, 항상 시작은 어려운 법이다. 어떤 색을 선택해야 할지 모르는 컬러 렌즈 입문자를 위해 컬러별로 정리했다. 따뜻한 계열의 브라운부터 차가운 그레이까지 마음에 드는 컬러를 찾아 올 봄 색다른 분위기로 변신해보는 것은 어떨까?

▼ WARM #초롱초롱 #따뜻 #차분
# 선미 Pick! 브라운

▲ 선미 (사진=제니스뉴스 DB)
▲ 선미 (사진=제니스뉴스 DB)

브라운 렌즈는 자연스러우면서도 초롱초롱한 눈빛을 만들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컬러다. 민낯에 착용해도 어색하지 않을 만큼 내추럴하고, 눈동자를 빛나게 만들어 한층 더 생기 있어 보이는 것이 특징이다.

브라운 렌즈는 모든 스타일링과 잘 어울려 화장을 거의 하지 않은 내추럴룩부터 강렬한 스모키까지 다양한 메이크업에 활용할 수 있다. 촉촉한 눈매가 필요한 날이라면 브라운 렌즈에 도전해보자.

#레드벨벳 아이린 Pick! 카키

▲ 레드벨벳 아이린 (사진=제니스뉴스 DB)
▲ 레드벨벳 아이린 (사진=제니스뉴스 DB)

자연스러운 브라운보다 더욱 돋보이는 렌즈를 찾는다면 그린톤이 감도는 카키 컬러를 추천한다. 레드벨벳 아이린은 카키빛이 감도는 렌즈를 착용해 눈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특히 직경이 크고 홍채와 동공의 색 차이를 강하게 줘 이국적인 느낌을 연출했다.

이와 함께 아이린은 렌즈의 색을 더욱 돋보이게 만들기 위해 아이 메이크업을 최소화했고 아이 래시를 강조해 인형 같은 눈매를 완성했다. 또 입술 라인에 따라 꽉 채워 바른 핑크 립으로 메이크업 룩에 생기를 더했다.

▼ COOL #시크 #인형 분위기 #포인트
# (여자)아이들 소연 Pick! 그레이+블랙

▲ (여자)아이들 소연 (사진=제니스뉴스 DB)
▲ (여자)아이들 소연 (사진=제니스뉴스 DB)

펑키하면서 섹시한 이미지를 주고 싶다면 (여자)아이들 소연이 선택한 렌즈를 참고하자. 이날 소연은 그레이와 블랙 아웃라인의 대비가 큰 컬러 렌즈를 선택해 펑키한 매력을 뿜어냈다. 홍채의 그레이 컬러는 룩에 몽환적인 분위기를 불어넣었고, 블랙 아웃라인은 눈매를 또렷하게 만들며 눈동자가 커 보이는 효과를 줬다.

소연은 렌즈의 분위기에 맞춰 섹시한 느낌의 스모키 메이크업을 연출했다. 길고 높게 그린 아이라인과 속눈썹의 결을 살린 마스카라, 그리고 레드 브라운 컬러의 섀도로 포인트를 준 삼각존까지 소연은 스타일리시한 스모키 메이크업으로 펑키한 분위기를 완성했다.

# 오마이걸 승희 Pick! 블루 그레이

▲ 오마이걸 승희 (사진=제니스뉴스 DB)
▲ 오마이걸 승희 (사진=제니스뉴스 DB)

하얗고 투명한 피부를 가진 오마이걸 승희는 블루빛이 감도는 그레이 렌즈로 이국적인 느낌을 연출했다. 이날 승희가 착용한 렌즈는 직경이 크고 홍채와 동공의 색 차이가 커 자칫 어색해 보일 수 있지만, 렌즈의 아웃라인이 옅은 디자인을 선택해 자연스럽게 연출한 것이 특징이다.

또 바짝 집어 올린 속눈썹과 글리터를 살짝 덧바른 언더라인으로 사랑스러운 분위기를 어필했고, 여기에 승희는 핫핑크 컬러의 그러데이션 립을 연출해 흰 피부를 더욱 돋보이게 만들었다. 

# 모모랜드 낸시 Pick! 쓰리 컬러

▲ 모모랜드 낸시 (사진=제니스뉴스 DB)
▲ 모모랜드 낸시 (사진=제니스뉴스 DB)

무대 위 아이돌은 주로 어떤 렌즈를 착용할까? 바로 쓰리 컬러 렌즈다. 세 가지 이상의 컬러가 오묘하게 섞여 독특한 분위기를 어필하는 쓰리 컬러 렌즈는 빛나는 눈매를 완성해주며, 밋밋한 눈동자도 세련되게 만들어준다.

모모랜드 낸시는 그레이를 베이스로 퍼플, 블루가 은은하게 감도는 쓰리 컬러 렌즈를 착용했다. 특히 아웃라인이 자연스럽게 그러데이션 된 디자인을 선택해 실제 본인 눈처럼 자연스럽게 스타일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