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여성스럽거나 시크하거나, 패피는 다 아는 '커프스'의 마법
▲ [오늘패션] 여성스럽거나 시크하거나, 패피는 다 아는 '커프스'의 마법 (사진=제니스뉴스 DB)
▲ [오늘패션] 여성스럽거나 시크하거나, 패피는 다 아는 '커프스'의 마법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똑같은 옷과 똑같은 스타일링, 옷은 언제 어디서나 함께 있기에 질리기 쉽다. 어떻게 해야 매일 다른 느낌으로 연출할 수 있을지 고민이라면 커프스에 주목해보는 것은 어떨까?

소매의 끝에 달린 커프스는 아이템에 따라 각각 다른 모습을 띄고 있다. 단순히 손목에 달린 디자인 중 하나로 보이지만 어떻게 연출하는지에 따라 룩의 분위기를 바꾸는 디테일 중 하나다. 그렇다면 커프스는 어떻게 연출해야 스타일리시하게 표현할 수 있을까? 이에 커프스 연출 팁을 소개한다. 알고 보면 쓸모 있는 커프스 스타일링 팁을 만나보자.

▼ 노 커프스 #시크 #베이식 디자인 #액세서리 레이어링

▲ 배두나 (사진=제니스뉴스 DB)
▲ 배두나 (사진=제니스뉴스 DB)

첫 번째 디자인은 커프스를 덧대지 않은 노 커프스다. 재킷 디자인에서 많이 찾아볼 수 있는 디자인으로, 슬리브 자체 안단 처리를 통해 깔끔하게 연출할 수 있는 디자인이다. 심플하게 스타일링해야 할 때 이용하기 좋으며, 반지 레이어링, 팔찌 등 액세서리 연출과도 잘 어울린다. 

▼ 와이드 커프스 #걸리시 #소매 볼륨 

▲ 청하 (사진=제니스뉴스 DB)
▲ 청하 (사진=제니스뉴스 DB)

와이드 커프스는 최근 블라우스에서 가장 많이 찾아볼 수 있는 디자인이다. 커프스의 폭이 넓은 것이 특징이며, 여성스러운 느낌을 연출하기 좋다. 특히 커프스 단추를 풀거나 잠그는 연출을 통해 다양하게 스타일링할 수 있으며, 일자로 떨어지는 미니멀한 슬리브부터 벨, 퍼프 등 볼륨을 살린 슬리브까지 다양한 디자인과 어울리는 커프스 형태다.

▼ 와이드 커프스 롤업 #페미닌 #흘러내림 #내추럴

▲ AOA 설현 (사진=제니스뉴스 DB)
▲ AOA 설현 (사진=제니스뉴스 DB)

아래로 펼쳐지는 커프스 디자인이 지겹다면 롤업 하는 것은 어떨까? 와이드 커프스를 롤업 할 때는 단추를 풀고 걷어 올리면 스타일리시하게 연출할 수 있다. 와이드 커프스 롤업은 자연스럽게 흘러내리는 연출이 포인트이기 때문에 단추를 잠그는 것보다 푸는 것이 좋다.

▼ 커프스 롤업 #시크 #안감 스타일링

▲ 걸스데이 민아 (사진=제니스뉴스 DB)
▲ 걸스데이 민아 (사진=제니스뉴스 DB)

봄 날씨가 시작되면서 재킷을 입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평범한 재킷 스타일링이 지루해졌다면 롤업으로 시크한 매력을 드러내 보자. 특히 재킷 롤업은 안감이 드러나기 때문에 평소 스타일과 또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다. 재킷을 롤업 할 때는 셔츠처럼 내추럴하게 하는 것보다 8~10cm 정도로 접어 올리는 것이 가장 스타일리시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