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마마무 휘인 “’고고베베’, 내적 댄스 유발하는 불금송”
[Z현장] 마마무 휘인 “’고고베베’, 내적 댄스 유발하는 불금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마마무 휘인 (사진=강다정 기자)
▲ 마마무 휘인 (사진=강다정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마마무 휘인이 이번 타이틀곡 ‘고고베베’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14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무브홀에서 걸그룹 마마무(MAMAMOO)의 아홉 번째 미니앨범 '화이트 윈드(White Wind)'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타이틀곡 '고고베베'는 다채로운 멜로디가 귀에 맴도는 강한 중독성을 지닌 노래로, 마마무 특유의 신나고 유쾌한 에너지가 가득 담긴 곡이다. 지나간 사랑과 일에 연연하지 않고 앞을 향해가겠다는 솔직하고 당당한 매력을 담았다.

휘인은 신곡 '고고베베'에 대해 "내적 댄스를 출 수 있는 곡인 것 같다. 벌써 '불금송'이라는 별칭이 붙었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문별은 "저의 랩 역시 중요한 포인트다. 가사 중에 우리 데뷔 일을 의미하는 부분도 있어서 뜻깊다고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앨범 ‘화이트 윈드’는 마마무가 약 1년간 선보인 컬러 프로젝트다. 마지막 컬러인 화이트를 맡은 휘인은 “우리에게 있어서 새로운 시도였다. 1년 동안 이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마마무로서 음악적으로 굉장히 많은 성장을 했다고 느낀다”라고 밝혔다.

한편 마마무는 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새 앨범 ‘화이트 윈드’를 발매하고 ‘고고베베’로 활동을 시작한다.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