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에버글로우 왕이런 “’런닝맨’ 출연 소망, 중국에서 인기 있는 프로그램”
[Z현장] 에버글로우 왕이런 “’런닝맨’ 출연 소망, 중국에서 인기 있는 프로그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에버글로우 왕이런 (사진=위에화엔터테인먼트)
▲ 에버글로우 왕이런 (사진=위에화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에버글로우가 출연하고 싶은 프로그램에 대해 이야기했다.

18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걸그룹 에버글로우(everglow)의 데뷔 앨범 ‘어라이벌 오브 에버글로우(ARRIVAL OF EVERGLOW)’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이런은 출연하고 싶은 프로그램에 대한 물음에 “아이들을 굉장히 좋아하고, 아이들과 함께하는 시간을 좋아한다.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꼭 나가고 싶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런은 “‘런닝맨’에도 나가고 싶다. 프로그램이 중국에서 정말 인기가 많다. 어릴 때부터 ‘런닝맨’을 자주 봤다. 중국에 계신 가족들이 보시고 자랑스러워 했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온다는 “평소 ‘신서유기’와 ‘전지적 참견시점’을 재밌게 보고 있다. 기회가 된다면 꼭 출연하고 싶다. ‘대탈출’처럼 활동적인 프로그램에도 나가고 싶다”라고 말했다.

더불어 시현은 “제가 사람들과 이야기하는 걸 좋아한다. ‘라디오스타’에 꼭 출연하고 싶은 바람이 있다. ‘안녕하세요’에도 나가서 사람들의 고민을 듣고, 그 자리에서 함께 해결해주고 싶다”라고 전했다.

타이틀곡 ‘봉봉쇼콜라’는 중독성 강한 힙합 비트에 EDM 신스 사운드가 잘 어우러진 곡이다. 한 번 들으면 흥얼거릴 수 밖에 없는 후크가 리스너들의 귀를 즐겁게 만든다.

한편 에버글로우는 18일 오후 6시 첫 번째 싱글앨범 ‘어라이벌 오브 에버글로우’를 발매한다.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