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정세운 “김윤아 곡 리메이크, 다정하고 따뜻하다는 칭찬에 기뻤다”
▲ 정세운 (사진=김희주 기자)
▲ 정세운 (사진=김희주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정세운이 김윤아의 솔로곡을 리메이크해 수록한 계기를 밝혔다.

19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솔로 가수 정세운의 새 미니앨범 ‘플러스 마이너스 제로(±0)'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번 앨범에는 자우림 멤버 김윤아의 솔로곡 ‘고잉 홈(Going Home)’이 담겼다. 이날 정세운은 “김윤아 선배님과 ‘비긴어게인’을 통해 연이 닿았고, 제가 굉장한 팬이었다. 앨범을 작업하던 중에 너무 리메이크를 하고 싶다고 직접 말씀을 드렸고, 너무 흔쾌히 허락해주셔서 감사한 마음으로 작업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제가 김윤아 선배님의 깊이를 따라갈 수는 없겠지만, 저만의 스타일로 해보려고 했다. 저의 첫 리메이크 곡이다”라고 덧붙였다.

MC 하루의 “여러 곡들 중 ‘고잉 홈’을 선택한 이유가 있나?”라는 물음에 정세운은 “제가 고등학교 때 혼자 서울에 올라와서 많이 들었던 거다. 힘이 되고 위로가 됐던 노래다. 수많은 명곡들 중에서 이 곡을 부르면 가장 잘 표현할 수 있을 것 같았다”라고 답했다.

더불어 김윤아의 반응에 대해 “곡을 보내드렸는데 ‘너무 마음에 든다’, ‘다정하고 따뜻하다’라고 하셔서 좋았고 다행이다 싶었다”라고 밝혔다.

타이틀곡 '필링(Feeling)'은 정세운 특유의 서정성과 트렌드를 연결하는 교집합이다. 인트로의 리드미컬한 기타사운드가 인상적이며, 첫눈에 사랑에 빠진 상대에게 설레는 마음과 전하고 싶은 감정을 적극적으로 고백하는 주제의 곡이다.

한편 정세운은 19일 오후 6시 새 앨범 ‘프러스 마이너스 제로’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