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 눈컴퍼니와 전속계약 “걸스데이 잠시 내려놓겠다”(공식입장)
▲ 걸스데이 소진 (사진=제니스뉴스 DB)
▲ 걸스데이 소진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걸그룹 걸스데이의 박소진이 눈컴퍼니에 새 둥지를 틀고 배우로 도약한다.

눈컴퍼니는 19일 박소진과의 전속계약 체결 소식을 전하며 “음악적 활동은 물론, 예능과 연기 분야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줬던 소진과 함께 하게 돼 기쁘다. 소진이 가진 무한한 잠재력과 재능이 빛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박소진은 이날 자신의 SNS를 통해 “9년이라는 소중한 시간 동안 걸스데이 소진으로, 부족하지만 언제나 사랑으로 응원해준 데이지(팬덤 명) 그리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고맙다 말하고 싶다”라고 인사했다.

또한 박소진은 “우리가 잠시 동안 걸스데이라는 수식어를 잠시 내려놓게 돼 기다려주신 많은 팬분들께 죄송하다는 말 꼭 하고 싶다. 하지만 걸스데이는 마침표 찍지 않았다 생각한다. 그저 잠시 쉼표를 뒀을 뿐이니 꽤 오랜 시간이 걸리더라도 다시 함께할 날을 기다려 주길 부탁한다”라고 전했다.

박소진은 지난 2010년 걸그룹 걸스데이로 데뷔해 ‘썸띵(something)’, ‘달링(Darling)’, ‘기대해’ 등을 연달아 히트시키며 대세 걸그룹으로 자리 잡았다. 가수 활동 외에도 예능과 연기를 병행하며 다양한 매력을 어필, 대중의 사랑과 관심을 받았다.

한편 박소진과 전속계약을 체결한 눈컴퍼니는 김슬기, 류혜영, 박희본, 우지현, 이민지, 조한철 등이 소속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