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모모랜드 혜빈 “태하-데이지 불참, 두 사람 몫까지 활동하겠다”
▲ 모모랜드 혜빈 (사진=MLD엔터테인먼트)
▲ 모모랜드 혜빈 (사진=MLD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모모랜드 혜빈이 멤버 태하, 데이지의 활동 불참에 대해 이야기했다.

20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걸그룹 모모랜드(MOMOLAND)의 다섯 번째 미니앨범 ‘쇼 미(Show M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C는 김일중 아나운서가 맡아 진행했다.

앞서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는 태하의 건강상의 이유, 데이지의 개인적인 사정으로 인해 컴백 활동 불참 소식을 전했다. 이에 이번 앨범의 재킷 사진에서도 두 사람의 모습을 확인할 수 없어 팬들의 아쉬움을 자아냈다.

이날 혜빈은 “이번에 7인조로 활동하게 돼서 유감이고, 마음이 안 좋다. 그래도 이번 활동으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두 친구의 몫까지 열심히 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태하, 데이지의 상태에 대한 물음에 “치료 때문에 시기가 맞지 않아서 활동을 함께하지 못했다. 다들 열심히 회복 중이다”라고 답했다.

타이틀곡 ‘아임 쏘 핫(I’m So Hot)’는 어딜 가나 주목받고 화제의 중심이 되는 모모랜드의 인사이더 라이프를 재치 넘치는 가사로 표현한 곡이다.

한편 모모랜드는 20일 오후 6시 새 앨범 ‘쇼 미’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