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FW 서울패션위크] 박나래-이사배-나다, ‘소녀 감성에 퐁당!’ 러블리룩 3
▲ 박나래-이사배-나다, ‘소녀 감성에 퐁당!’ 러블리룩 3 (사진=소진실 기자)
▲ 박나래-이사배-나다, ‘소녀 감성에 퐁당!’ 러블리룩 3 (사진=소진실 기자)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이렇게 사랑스러울 수가! ‘2019 F/W 서울패션위크’의 블루카펫을 밟은 스타들의 러블리룩을 모두 모았다.

‘2019 F/W 서울패션위크’가 지난 20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개최됐다. 한 시즌 앞선 트렌드를 만나기 위해 전국의 패션 피플이 DDP로 모이고 있다. 패션쇼와 스트리트 패션으로 뜨거운 DDP에 스타들이 스타일리시한 패션을 뽐내 열기를 더하고 있다.

서울패션위크의 첫째 날인 지난 20일 내로라하는 스타들이 DDP를 찾았다. 패션인의 축제인 만큼 스타들은 남다른 개성을 뽐내며 블루카펫을 밟은 가운데, 통통 튀는 러블리 무드를 뽐낸 스타들의 패션이 화제를 모았다. 이에 박나래부터 이사배, 나다까지 여자 스타들의 사랑스러움이 한껏 담긴 스타일링 팁을 엿봤다.

▼ ‘귀염 뽀짝 베이비 페이스’ 박나래

▲ ‘귀염뽀짝 베이비 페이스’ 박나래 (사진=소진실 기자)
▲ ‘귀염뽀짝 베이비 페이스’ 박나래 (사진=소진실 기자)

개그우먼 박나래가 러블리한 패션으로 DDP를 찾았다. 이날 박나래는 스카이 블루 컬러의 원피스에 화이트 망사 스타킹, 핑크 스틸레토 힐을 착용해 로맨틱 무드의 섹시룩을 완성했다.

양 갈래 당고머리와 하트 드롭 이어링으로 사랑스러움을 장착한 박나래는 프릴과 러플 장식이 조화를 이룬 원피스를 선택했다. 특히 여러 겹을 쌓아 연출하는 티어드 원피스는 박나래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강조했다.

▼ ‘패션에 힘준 뷰티 여신님’ 이사배

▲ ‘패션에 힘준 뷰티 여신님’ 이사배 (사진=소진실 기자)
▲ ‘패션에 힘준 뷰티 여신님’ 이사배 (사진=소진실 기자)

뷰티 크리에이터 이사배가 민트 컬러의 드레스로 우아한 분위기를 어필했다. 이사배가 착용한 드레스는 넓은 칼라에 백조 모양의 절개를 줘 망사 소재를 덧댄 것이 특징이다. 더불어 소매의 플리츠 주름, 절개를 이용해 주름 디테일을 더한 스커트는 여성스러운 매력을 한층 업그레이드했다.

또 이사배는 머리를 깔끔하게 묶어 올리고 심플한 액세서리 연출로 화려한 의상을 강조했으며, 미니멀한 디자인의 미니백을 매치해 귀여운 포인트를 줬다.

▼ ‘하트로 포인트’ 나다

▲ ‘하트로 포인트’ 나다 (사진=소진실 기자)
▲ ‘하트로 포인트’ 나다 (사진=소진실 기자)

마지막 주인공은 하트 모양의 뷔스티에로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낸 나다다. 이날 나다는 라임과 핑크 컬러가 배색을 이룬 재킷을 원피스처럼 착용한 뒤 하트 모양의 핑크 뷔스티에를 레이어드해 포인트를 줬다. 특히 하트 뷔스티에는 외곽 라인에 따라 프릴 디테일을 더해 사랑스러운 무드를 강조했다.

여기에 블랙 가죽 소재의 벨트를 허리 라인보다 위에 착용해 다리가 길어 보이는 효과를 줬다. 끝으로 최근 유행 아이템으로 주목받고 있는 사이클링 팬츠를 매치해 트렌디한 패션 센스를 드러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